안녕하세요,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 최주호입니다. 


날씨가 많이 쌀쌀하지만, 늦가을 여행이나 초겨울 여행을 준비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많은 분들이 고속버스나 기차보다 ‘시외버스’를 이용하고 계십니다. 저도 군인일 때 휴가를 나오거나 복귀할 때 시외버스를 항상 이용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데 시외버스는 ‘인터넷 예매’ 또는 ‘현장 발권’이 대부분이어서 불편을 겪어야 했습니다. 물론 시외버스 인터넷 예매 사이트가 있어서 컴퓨터를 가지고 있다면 시외버스 인터넷 예매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겠죠. 




▲ 기존 시외버스 통합 예약 안내 사이트(https://www.busterminal.or.kr/)


또, 현장에 갈 수 있는 시간이 된다면 현장에서 발권을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수중에 컴퓨터를 가지고 있지 않고, 현장에 갈 시간도 없을 때에는 시외버스 예매에 불편함을 겪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시외버스를 자주 이용하시는 분들을 위해 유용한 정보를 제공해 드리려고 합니다. 바로 시외버스 통합 예약 어플인 ‘Bustago 어플’입니다. 



  

 ‘버스타고’ 어플 실행 화면 



어플을 처음 실행하면 시외버스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는 ‘승차권 예매’ 와 자신이 예매한 표를 조회할 수 있는 ‘예매조회’, 그리고 자신이 가고자 하는 터미널의 정보, 예매를 취소할 수 있는 ‘예매취소’ 항목이 나옵니다. 물론 결제와 예매내역 조회를 위해 회원가입이 되어있으면 편하겠지만, 비회원도 예매가 가능하니 너무 걱정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이런 화면을 거치고 나서 ‘승차권 예매’ 버튼을 누르면 출발지와 도착지 그리고 날짜와 시간을 선택할 수 있고, 인원수도 고를 수 있습니다. 실제로 저는 수원에서 충북 청주로 향하는 표를 예매하는 과정을 진행해 보았습니다. 



  

 ‘버스타고’ 어플 실행 화면 2



그렇게 행선지와 인원, 시간을 정하면 예매가능한 표의 수와 예매 가능한 버스의 시간까지 실시간으로 조회가 가능합니다. 그 중에 한 시간대의 표를 ‘예매하기’ 버튼을 누르면 위의 사진처럼 좌석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좌석은 실시간으로 조회가 가능해서 현재 비어있는 좌석과 사람들이 선택한 좌석을 모두 볼 수 있습니다. 


그 후에 결제할 카드를 준비하고 카드정보를 입력하는 칸에 카드번호와 유효기간 등을 써서 편하게 예매할 수 있습니다. 그 후에는 현장에 가서 무인 발권기에서 인터넷으로 예매한 것과 동일하게 발권하면 모든 절차가 완료됩니다. 


요즘에는 많은 사람들이 집에 있는 데스크톱 컴퓨터 보다는 노트북을, 노트북보다는 태블릿 PC를, 태블릿 PC보단 보다 가벼운 스마트폰을 간편하게 휴대하는 것이 일상화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시외버스 예약 서비스도 이와 같은 시대적 흐름에 맞추어 간편하게 변한 것 같은데요. 아직은 개선해야 할 점이 많지만, 앞으로는 바쁜 생활 속에 편리하게 예매하셔서 즐거운 여행길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아파트 분양, 신도시 건설, 전세값 상승 등과 같은 정보는 뉴스에서 단골로 다뤄질만큼 우리 일상에서 중요하기 그지없는데요, 아파트 분양을 받거나 건물을 매매 할 때 오랜시간 발품을 팔고, 인터넷 등으로 각종 부동산 정보를 확인하느라 바쁘셨던 분들께 희소식입니다. 이제 각종 부동산 정보를 쉽게 스마트폰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되었는데요, 국토해양부의 온나라 부동산 포털 사이트에서 제공하던 서비스를 스마트폰에서도 시작합니다.

바야흐로 스마트폰에 의한 스마트시대가 도래했습니다. 궁금해서 인터넷으로 뭔가를 찾아보고 싶을 때, 사람들은 더는 인터넷이 되는 컴퓨터를 찾아 헤매지 않습니다. 손에 늘 들고 다니는 스마트폰이면 길을 걷다가도, 지하철을 타다가도, 밥을 먹다가도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런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국토해양부는 올해 6월부터 전국의 모든 토지·부동산의 지번, 지목, 면적, 공시지가 등 20여 가지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하는데요. GPS를 이용해 스마트폰 사용자의 현 위치를 지적도에 표시할 수 있는 기능과 지적도와 구글 지도를 중첩하여 볼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고 합니다.

 

 

 스마트폰으로 제공하는 정보는?

 

 * 토지정보 : 토지소재지, 지번, 지목, 면적, 공시지가 등
 * 건물정보 : 건물명칭, 구조, 용도, 면적, 층수, 층별 현황 등 
 * 기타정보 : 지적도, 용도지역, 현위치정보, 구글지도 중첩정보 등
                  (토지․건물 소유자는 개인정보이므로 서비스에서 제외)

 

 

국토해양부는 원활한 서비스를 위해 2010년 기술개발을 끝내고 올해 2월까지 테스트를 했습니다. 우선 3월 초부터 시범적으로 지자체 공무원을 대상으로 실시해서 문제점을 보완한 후에 일반 국민에게는 올해 6월부터 본격 시행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토지․부동산정보의 스마트폰 서비스가 시작되면 언제 어디서나 정보 확인이 가능하여 지자체 공무원들은 행정업무와 민원처리가 빨라지고 국민들은 직접 시군구를 방문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으로 원하는 정보를 편리하게 알아볼 수 있어 부동산거래와 재산관리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하네요.

 

또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대국민 서비스 전까지는 모든 화면을 아이콘으로 구성할 계획이라고 하니 우리 함께 기대해도 되겠죠.

 

 

<서비스 초기 화면>

 

 


<시도별 지적정보 조회화면>

 



그동안 국토해양부의 온나라 부동산 포털 인터넷에서만 서비스했던 부동산 정보를 스마트폰으로도 서비스해서 생기는 이점은 많습니다
.우선, 스마트폰으로 언제 어디서나 정보 확인이 가능해져 지자체 공무원들의 행정업무와 민원처리가 빨라지게 됩니다. 직접 시군구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으로 이용돼 발생하는 비용도 절감될 것입니다. 국민 모두가 편리하게 부동산거래와 재산관리를 할 수 있게 돼 대국민서비스의 획기적인 개선을 기대할 수 있게 됩니다.

 

 

  [ 2010년도 민원 열람 이용건수 ]


 * 온나라 부동산포털 접속자 수 : 953만명(1일 26,000명) 
 * 토지(임야)대장정보 열람 건수 : 359만명(1일  9,800명)
 * 지적(임야)도           “     : 173만명(1일  4,700명)

 

 

이번에 시행될 스마트폰 서비스는 꾸준한 모니터링과 의견 수렴으로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입니다. 앞으로 태블릿PC 등을 통한 정보제공 방법도 추가해서 첨단 모바일기기 발전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국토해양부가 되겠습니다.

 

 

 

국토해양부 '행복누리' 블로그는 댓글 및 트랙백 등을 통한 많은 분들의 참여를 환영합니다.
건전한 소통을 위해 행복누리 공지사항 내 '행복누리' 블로그 댓글 정책 안내를 참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