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행자안전성 및 주행안전성 분야에서 차종 간 차이 커 

 경형차 안전도 평가결과, 한국지엠 스파크 EV 1등급 획득 



국토교통부가 국내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의 안전성을 평가해 선정하는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 자동차 현대차 제네시스(96.6점), 우수 자동차 기아차 쏘렌토(92.1점)카니발(91.0점)이 뽑혔습니다.




* 12.9일 미국에서 제동등 회로 결함으로 리콜된 현대 제네시스(‘08.4~’10.11)는 이번에 최우수 자동차로 선정된 ‘14년 신형모델과는 설계사양이 다른 모델임



올해 평가대상 자동차 총 13개 차종*(국산차 7, 수입차 6)으로4개 분야(충돌․보행자․주행․사고예방 안전성) 평가를 합산한 종합평가에서 1등급은 10개 차종, 2등급은 1개 차종, 3등급은 1개 차종, 5등급은 1개 차종으로 평가되었습니다.

* 국산차 : 한국지엠 스파크 EV․크루즈, 현대 쏘나타․제네시스, 기아 쏘울․쏘렌토․카니발

** 수입차 : 폭스바겐 골프, 아우디 A6, 렉서스 ES350, 벤츠 E300, 르노삼성 QM3, 포드 익스플로러


◇ 1등급(10차종) : 한국지엠 스파크 EV․크루즈, 현대 쏘나타․제네시스,기아 쏘렌토․카니발, 폭스바겐 골프, 아우디 A6, 렉서스 ES350, 벤츠 E300

◇ 2등급(1차종) : 기아 쏘울

◇ 3등급(1차종) : 포드 익스플로러

◇ 5등급(1차종) : 르노삼성 QM3

1등급을 받지 못한 차량을 살펴보면, 기아 쏘울은 보행자 안전성 분야에서 1등급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여(과락) 종합평가에서 2등급을 받았고, 포드 익스플로러는 보행자 안전성 분야 및 종합평가에서 모두 3등급을 받았습니다.



르노삼성 QM3는 총점은 3등급에 해당하였지만, 충돌 안전성 분야에서 5등급에 해당하여(과락) 종합평가에서 5등급을 받았습니다. 이후 일부 성능을 개선(‘14.11.3 이후 출고)한 자동차는 충돌 안전성 분야 4등급에 해당됩니다.

종합등급 산정 시 안전에 특히 중요한 충돌 및 보행자 분야는 과락기준 적용 (동 분야 평가점수가 낮으면 총점이 높다 하더라도 동 분야 등급으로 강등)



종합평가 점수를 전년('13년)과 비교한 결과, 금년 평균 점수는 87.5점으로 전년 평균 점수(85.7점)보다 소폭 상승하였다. 분야별 평가 결과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충돌 안전성 분야는 전년과 유사하였고, 보행자 안전성 분야의경우 100점 만점 환산 시 전년 대비 약 6점 상승하였습니다.


 특히, 보행자와 차량 충돌 시 보행자에 대한 보호 성능을 평가하는 보행자 안전성 분야는 평가를 처음 시행한 '08년과 비교하면 약 35점 가량 대폭 향상된 것입니다.


주행 안전성은 전년 대비 평균 약 4점 상승하였고, 가점항목인 사고예방장치의 경우 가점을 받은 차종비율53.8%(13차종 중 7차종)전년 18.2%(11차종 중 2차종)보다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평가분야

평가결과(분야별 100점 환산 시)

2013년

2014년

충돌 안전성

94.4점

93.6점

보행자 안전성

56.9점

63.2점

주행 안전성

84.0점

88.4점

사고예방장치 장착

11차종 중 2차종 장착

13차종 중 7차종 장착



4개 분야별안전성 평가 결과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① 정면․부분정면․측면충돌 및 좌석시험으로 평가되는
충돌안전성 분야에선 한국지엠 크루즈, 현대 쏘나타․제네시스 97.7점으로 가장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르노삼성 QM3는 78.9점으로상대적으로 취약하였다.


자동차와 보행자 충돌 시험으로 평가되는 보행자안전성 분야에선 현대 제네시스(85.7점)가 가장 우수하고, 폭스바겐 골프(75.3점)와 기아 쏘렌토(75.0점) 역시 우수한 수준인 것으로 평가되었다. 포드 익스플로러는 36.7점으로 상대적으로 취약하였다.


주행전복 시험 및 급제동 시의 제동거리 시험으로 평가되는 주행안전성 분야에선 아우디 A6(96.0점), 벤츠 E300(95.0점), 현대 제네시스(94.0점), 폭스바겐 골프(94.0점)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④ 사고예방 안전장치 장착을 유도하기 위해 ‘13년부터 도입한 사고예방안전성 분야(가점 항목)에선 폭스바겐 골프, 현대 쏘나타․제네시스, 아우디 A6, 렉서스 ES350, 르노삼성 QM3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SBR)장착하고, 벤츠 E300전방충돌경고장치(FCWS)장착하여 가점을 받았다.

* 일부 차종은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를 장착하였지만, 평가기준에서 정한 성능요건을 만족하지 못하여 가점을 받지 못함

※ 위의 점수는 이해를 돕기 위해 분야별 평가점수를 각각 100점 만점으로 환산했을 때의 점수임(분야별 점수는 충돌 65점, 보행자 25점, 주행 10점 등)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경형자동차인 한국지엠 스파크 EV에 대해 평가를 실시한 결과, 충돌안전성 분야를 비롯해 전 분야에서 1등급으로 평가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올해의 안전한 차 평가가 대한민국 자동차 산업의 발전과 국민들의 안전한 생활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내 소비자요구사항자동차 안전도평가지속으로 반영하겠다고 하였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 내년 평가부터는, 유럽 등 교통선진국에 비해 매우 낮은 뒷좌석 안전벨트 착용률*을 제고하기 위해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평가뒷좌석으로 확대하는 한편, 측면 교통사고 시의 안전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측면충돌 안전성* 및 기둥측면충돌 안전성** 평가 기준을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 독일(97%), 영국(89%), 미국(74%), 일본(61%), 우리나라(19%) / OECD(2014)

측면충돌 : 평가 시 사용되는 이동벽 무게를 더 가혹한 조건으로 변경(기존 950킬로그램 → 변경 1,300킬로그램)

** 기둥측면충돌 : 충돌속도 및 충돌각도를 더 가혹한 조건으로 변경(기존 29킬로미터/시간, 90° → 변경 : 32킬로미터/시간, 75°)


또한, 보행자 보호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능동형 보행자 보호시스템* 적용 자동차에 대한 세부 평가 방법도입한다고 하였습니다.


* 자동차와 보행자간 사고 발생 시 보행자를 보호하기 위해 전개형 후드(Active hood) 또는 보행자 에어백 등이 장착된 자동차


아울러, 국토교통부 권석창 자동차선진화기획단장은 앞으로 종합평가 등급의 변별력을 높이는 한편 더욱 안전한 자동차가 제작될 수 있도록 평가등급 산정기준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14.12.18(목) 서울 코엑스에서는 ‘올해의 안전한 차’ 시상과 함께 정부․제작사․연구기관․학계 등이 참여하는 ‘자동차 안전도평가 제도발전 방안 세미나도 함께 개최됩니다.


이번 자동차안전도평가 결과에 대한 세부사항자동차제작결함신고센터 누리집(www.car.go.kr/kncap)스마트폰(m.car.go.kr/kncap)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eoul

    올해의 안전한 차를 평가하는건 왠지 무의미해보이네요. 소비자이며 국민의 입장에 서기를 바라신다면, 올해의 안전하지 않은 차를 선정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국토교통부가 자동차회사 광고를 해주어선 안되겠죠???

    2014.12.17 14:49 [ ADDR : EDIT/ DEL : REPLY ]
  2. 국토부=현기

    2014.12.17 15:05 [ ADDR : EDIT/ DEL : REPLY ]
  3. 제네시스 멋있어요

    2014.12.17 21:11 [ ADDR : EDIT/ DEL : REPLY ]
  4. 이런 좋은 펑가가 있네요. 많은 도움이 될것 같아요. 차사시는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되겠어요.

    2014.12.21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ㅋ2

    국토부=현기

    2015.01.06 20:56 [ ADDR : EDIT/ DEL : REPLY ]

- 올해의 안전한 차에 한국지엠 트랙스, 기아차 카렌스, 현대차 맥스크루즈 선정

- SUV 차량 안전도가 일반승용차보다 높은 것으로 평가


국토교통부가 선정하는 ‘올해의 안전한 차’로 최우수 자동차에 한국지엠 트랙스(93.5점), 우수 자동차에 기아 카렌스(90.3점)와  현대 맥스크루즈(88.1점)가 선정되었습니다. 



                 한국지엠 트랙스                             기아 카렌스                                   현대 맥스크루즈



금년 평가대상 자동차는 총 11차종(국산차 7차종과 수입차 4차종)으로 


    * 기아 : K3․카렌스, 현대 : 아반떼쿠페․쏘나타HEV․맥스크루즈, 한국지엠 : 트랙스․캡티바, 

       토요타 : 프리우스, BMW : 520d, 폭스바겐 : 티구안, 니산 : 큐브


4개 분야(충돌․보행자․주행․사고예방 안전성)에 대한 종합평가에서 1등급은 7개 차종, 2등급은 3개 차종, 3등급은 1개 차종으로 각각 안전도 등급을 받았습니다. 


   * 1등급(7차종) : 한국지엠 트랙스․캡티바, 기아 K3․카렌스, 현대 맥스크루즈, 토요타 프리우스, BMW 520d

   * 2등급(3차종) : 현대 아반떼쿠페․쏘나타하이브리드, 닛산 큐브

   * 3등급(1차종) : 폭스바겐 티구안



폭스바겐 티구안의 경우, 충돌 및 주행 안전성에서는 우수했으나 상대적으로 보행자 안전성(과락)이 취약하여 3등급을 받게 되었습니다. 


   * 전항목 종합등급 산정시 변별력 강화를 위해 충돌 및 보행자 안전성 부문은 과락기준을 적용 



충돌시 중상가능성을 ‘09년과 ’13년을 비교평가한 결과, 금년 대상 차량의 중상가능성이 현저하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면충돌의 경우 ‘09년 대비 ’13년 평균값이 약 38% 감소했고, 측면충돌의 경우 안전도 평가 시행초기인 ‘03년 대비 ’13년 평균값은 약 82% 감소했으며 기둥측면충돌의 경우 ‘09년 대비 ’13년 평균값이 약 91%로 크게 감소했습니다.


평가항목 (비교년도)

중상가능성*

비고

정면충돌

(2009년 대비 2013)

6.8% 4.2%

38.2% 감소

측면충돌

(2003년 대비 2013)

11.3% 2.0%

82.3% 감소

기둥측면충돌

(2009년 대비 2013)

95.6% 8.9%

90.7% 감소

   * 중상가능성 : 머리상해로 인한 의식불명(1~6시간) 또는 늑골 2~3개 골절



보행자 안전성 역시 시행초기인 ‘08년 대비 ’13년 평균값이 약 2배 가까이 크게 향상되었습니다.  


   * 보행자 안전성: 28.7%(2008년) ⇒ 56.9%(2013년)



4개 분야별로 안전성 평가결과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충돌안전성 분야에선 한국지엠 트랙스(101.1점), 현대차 맥스크루즈(99.2점), 현대차 소나타하이브리드(98.8점)가 우수한 것으로 평가 되었습니다.


금년도 충돌안전성 평가에선 지난해와 달리 처음으로 여성 인체모형을 탑승시켜 평가를 실시한 결과, 일부 6개* 자동차는 상해 정도가 운전석의 남성 인체모형 대비 평균 10% 정도 높게 나타나는 것으로 분석되어 여성, 어린이 등 교통약자를 배려한 자동차의 제작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현대 아반떼구페․맥스크루즈, 기아 K3․카렌스, 닛산 규브, 폭스바겐 티구안



보행자안전성 분야에선 한국지엠 트랙스(75.7점), 토요타 프리우스(73.6점), 기아 카렌스(68.3점)가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고, 폭스바겐 티구안은 38.0점으로 취약한 것으로 평가되었습니다.


주행안전성 분야(주행전복 및 제동밀림 등)에선 BMW 520d(95점), 기아 K3와 폭스바겐 티구안이 각각 90점을 받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습니다.


사고예방안전성 분야에선 11개 차종 모두 미흡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사고예방장치를 장착한 3개 차종(BMW 520d, 토요타 프리우스, 폭스바겐 티구안) 중 일부 차종은 평가기준의 성능요건을 만족하지 못해 2개 차종(BMW 520d, 폭스바겐 티구안)만 가점을 받았습니다.


   * 전방충돌경고장치(0.4점), 차로이탈경고장치(0.3점),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0.3점)

   * BMW 520d(전방충돌경고장치, 차로이탈경고장치,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토요타 프리우스(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폭스바겐 티구안(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성능요건을 만족하는 경우인 BMW 520d폭스바겐 티구안의 경우에도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뿐이었습니다. 따라서, 일정한 성능 요건을 갖춘 다양한 사고예방 안전장치를 장착하기 위한 제작사의 적극적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 권석창 자동차정책기획단장은 앞으로 소비자 요구사항 등을 올해의 안전한 차 평가에 반영하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자동차 안전도평가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연비․첨단안전장치․ 교통약자 보호성능 등 보다 다양한 항목에 대해서도 평가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분석되었습니다.


’13.12.13(금) 오후 1시 서울 COEX에서 ‘올해의 안전한 차’ 시상과 함께 정부․제작사․연구기관․학계 등이 참여하는 ‘자동차 안전도평가 제도발전 방안’에 대한 세미나도 함께 개최됩니다. 


이번 자동차안전도평가 결과에 대한 세부사항은 자동차제작결함신고센터 홈페이지(www.car.go.kr) 및 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www.ts2020.kr)를 통해서도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을 통해서도 정보를 제공(m.car.go.kr/kncap)하고 있습니다. 



131213(조간) 2013년도 신차 안전도평가 결과 발표(자동차운영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