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737건을 신기술로 지정하여 건설현장에 활용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이중복합관 연결공법, 보-기둥 접합부 일체형 공법, 그라운드 앵커 공법과 관련하여 새로 개발된 3건의 기술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제735호~제737호)했습니다.


제735호 신기술(“액압성형된 내부식 이중복합관을 이용한 분할 클램프 연결공법”)은 수도관에 주로 쓰이는 스테인리스 강관의 높은 원가 및 용접연결어려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렴한 탄소강관에 얇은 두께의 스페인리스 강관을 삽입한 후 고압의 액압으로 성형된 이중복합관을 연결하는 공법입니다.


이중복합관은 스테인리스 강관보다 제품 단가를 30%가량 낮추었으며, 무용접 방식의 관 연결로 용접방식보다 공사기간 50% 단축가능하여 수도 배관용 및 소방관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제736호 신기술(“비긴장 강연선을 이용한 지하주차장용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보-기둥 비내진 접합부 일체형 공법”) 건축물 공사에서 보와 기둥 접합부에서 일체성 확보가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보가 접합되는 기둥에 관통 홀을 만들어 보의 철근과 강연선을 관통시킴으로써, 기둥과 보의 일체성을 확보하고 시공성을 증대시킨 기술입니다.


기존의 1개층씩 시공하는 방법에서 탈피하여 지하 2층 또는 3층의 동시 시공이 가능하고 보-기둥 접합력을 증대시켜 균열발생을 줄임으로써 아파트 지하주차장 및 대형구조물의 지하공간 공사현장 등에 확대 적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제737호 신기술(“2단계로 확장되는 앵커체를 이용한 암반정착 그라운드 앵커공법”) 사면안정 또는 구조물을 지반에 고정시키기 위해 2단계로 확장되는 앵커체로 주변 지반을 가압하여 그 압력으로 필요한 만큼의 인장력을 얻을 수 있는 앵커공법입니다.



앵커체의 정착길이가 짧아도 충분한 인장력이 발생하며, 인장력 확보 후에 그라우트(시멘트, 골재 등과 물의 혼합물)를 주입하므로 공사기간을 단축 할 수 있어 특히 산사태와 비탈면 붕괴 등 긴급 복구현장에서 많이 활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금번 지정된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http://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신기술내용 요약(제735호)



제735호 신기술(“액압성형된 내부식 이중복합관을 이용한 분할 클램프 연결공법”)


 - 최근 수도관에는 청녹 현상이 발생하는 동관이나 내구성이 약하고 환경호르몬 발생이 우려되는 폴리에틸렌관 보다 녹슬지 않은 스테인리스 강관의 사용이 늘어나고 있다. 그러나 스테인리스 강관은 높은 원가 및 용접연결이 어려운 문제점이 있었다.


 -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렴한 탄소강관에 얇은 두께의 스페인리스 강관을 삽입한 후 고압의 액압으로 성형하는 이중복합관을 신기술로 개발하였다.


 - 관의 연결에 있어서는, 관의 양단을 가공하여 플랜지 형상으로 만든 뒤 클램프를 이용하여 볼트와 너트로 체결하는 무용접 방식의 연결공법을 개발하였다.



 

 <그림 1> 이중복합관 제조기술 모식도

 <그림 2> 이중복합관 분할 클램프 연결공법


- 이중복합관은 기존의 일반 스테인리스 강관과 동일한 내식성을 가지면서 제품 단가를 30%가량 낮출 수 있으며, 무용접 방식의 관 연결로 용접방식보다 공사기간 50% 단축이 가능하고 외부 충격으로부터 안전성이 높다.



-
이 신기술은 저렴한 가격으로 내부식 배관에 적용이 가능하여 수도 배관용 및 소방관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 신기술내용 요약(제736호)


제736호 신기술(“비긴장 강연선을 이용한 지하주차장용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보-기둥 비내진 접합부 일체형 공법”)


- 건축물 공사에서 프리캐스트 콘크리트(PC) 공법은 보, 기둥 등을 미리 제작하고 현장에서 조립하므로 시공이 간편하였으나, 보와 기둥 접합부에서 일체성 확보가 어려워 균열이 발생하거나 틈에 의한 누수가 생기는 문제점이 있었다.


-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보가 접합되는 기둥에 관통 홀을 만들어 보의 철근과 강연선을 관통시킴으로써, 기둥과 보의 일체성을 확보하고 시공성을 증대시킨 신기술을 개발하였다.


- 또한 기둥 접합부에는 거치대를 형성하여 보의 안전한 거치가 가능하게 하였다.


 

 

 <그림 3> 관통홀이 있는 PC기둥

 <그림 4> 강연선이 설치된 보-기둥 접합부


- 기존의 1개층씩 시공하는 방법에서 탈피하여 2개층의 기둥이 1절로 구성되거나 3개층이 1절로 제작되어 지하 2층 또는 3층의 동시 시공이 가능하여 약 15% 공사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 공동주택의 하자보수비용 중 많은 부분이 균열보수비가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보-기둥 접합력을 증대시켜 균열발생을 줄인 이 신기술은 아파트 지하주차장 및 대형구조물의 지하공간 공사현장 등에 확대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 신기술내용 요약(제737호)



제737호 신기술(“2단계로 확장되는 앵커체를 이용한 암반정착 그라운드 앵커공법”)


-
사면안정 및 구조물을 지반에 고정시키기 위해 지반에 구조체를 삽입하는 기존의 앵커 기술은 지중에 앵커체를 설치하고 그라우트(시멘트, 골재 등과 물의 혼합물)를 주입하여 일정한 강도를 확보할 때까지 양생한 후 앵커체를 인장(물체를 잡아당김)하므로 공사기간이 증가하는 문제가 있었다.


-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라우트 전 2단계로 확장되는 앵커체로 주변 지반을 가압하여 그 압력으로 필요한 만큼의 인장력을 얻을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하였다.


- 천공홀에 앵커체를 삽입하고 잠금핀을 제거하면 코일스프링의 탄성복원력에 의해 록커블록이 1단계로 확장되어 천공홀에 밀착되며, PC강연선을 잡아당김에 따라 록커블록이 2단계로 확장되어 천공홀과의 마찰력이 증대된다.


- 따라서, 앵커체의 정착길이가 짧아도 충분한 인장력이 발생하며, 인장력 확보 후에 그라우트를 주입하므로 그라우트 양생시간이 불필요하여 기존기술보다 40% 공사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그림 5> 2단계 확장앵커

  <그림 6> 확장앵커 정착방법


- 산사태와 비탈면 붕괴 등의 긴급 복구현장에서 급속시공이 가능함에 따라 이 신기술의 앵커 공법이 많이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 신기술 개발자 현황



지정번호

신기술명

개발자

연락처

보호기간

735

액압성형된 내부식 이중복합관을 이용한 분할 클램프 연결공법

신이피엔씨(주)

02-6916-8774

‘14.07.18

~‘19.07.17

현대하이스코(주)

052-280-0325

736

비긴장 강연선을 이용한 지하주차장용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보-기둥 비내진 접합부 일체형 공법

에스에이치공사

02-3410-7168

‘14.07.25

~‘19.07.24

(주)포스코건설

032-200-2216

롯데건설(주)

02-3483-7885

동서 피.씨.씨(주)

02-489-4256

삼표피앤씨(주)

02-6270-0207

한양대학교 에리카산학협력단

031-400-5182

737

2단계로 확장되는 앵커체를 이용한 암반정착 앵커공법(EJP 공법)

㈜장평건설

02-2202-9900

‘14.07.29

‘19.07.28

㈜삼안

02-3424-7481

㈜포스코건설

032-200-2212

한국건설관리공사

02-3440-8931


140813(석간) 이 달의 건설신기술 지정 고시(기술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금까지 726건을 신기술로 지정하여 건설현장에 활용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옥상 도막방수공법, 기초파일 두부보강공법 등 새로 개발된 5건의 기술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제722호~제726호)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제722호 신기술(“상온 저압의 스테틱 아지테이션 혼합방식으로 다공성 방수층을 형성하는 옥상 노출형 도막방수공법”) 기존의 옥상방수 공법은 방수층이 들뜨거나 부풀어 오르는 등의 하자 발생이 많았으나 다공성 방수재료를 사용하여 내부에서 발생되는 수증기를 효과적으로 배출되도록 하므로써 들뜸현상 등을 최소화하는 기술로서, 향후 건축물 옥상방수공사에 널리 활용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림 1> 스테틱 아지테이션 혼합방식

 <그림 > 다공성(Air cell 구조) 방수층

 

제723호 신기술(“건축 기초공사용 PHC 파일 원컷팅 및 육각별 형상의 보강 철근캡을 이용한 파일 두부보강 공법”) 기초공사시 기존의 말뚝머리 절단기술은 콘크리트 파쇄 부분이 매우 거칠어 작업자의 안전사고 위험이 있었으나, 말뚝머리를 깔끔하게 절단하여 작업자의 안전을 확보할 뿐만 아니라 상부구조물과의 연결성능도 개선한 기술로서 기초공사 현장에 많이 적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그림 3> 원컷팅 절단장치

 <그림 4> 보강철근캡

 

제724호 신기술(“제거식 네일과 제거식 강연선을 복합시킨 쏘일네일링 공법”) 기존의 쏘일네일링 공법(지반보강 공법의 일종)은 지하부위 횡방향으로 보강재가 설치되어 인접한 구조물 공사시에는 장애요소가 되기도 하였으나, 지반속 보강재를 제거하는 제거식 쏘일네일링 공법을 개발하므로서 도심지 건축공사 시에 많이 활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그림 5> 제거식 쏘일네일체 구조

 <그림 6> 이형철근 제거

 

제725호 신기술(“물흐름센서, 온도센서, 발열선 및 모듈을 이용한 급수배관 동파 방지기술”)겨울철 급수관 동파방지를 위하여 기존에는 발열선을 설치하여 일정온도 이하에서는 항시 작동하게 하므로써 전력소모가 많았으나, 관속의 물이 흐를 경우에는 얼지 않는 점에 착안하여 물이 흐르면 발열선의 전기공급을 자동으로 차단하는 센서를 적용한 동파방지 기술이 개발되어 에너지 절감에 효과적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그림 7> 온도 및 물흐름 센서설치 

 

제726호 신기술(“흙막이벽체 지지를 위한 원형 강관 버팀보 체결공법(SP-STRUT 공법)”) 지하 굴착공사에서 기존의 흙막이 가시설 버팀보(H-형강)는 간격을 조밀하게 설치하여야 하나, 신기술에 사용되는 버팀보(원형강관)는 강도가 훨씬 높아서 넓은 간격으로 설치가 가능합니다. 이 신기술은 시공이 간편하여 공사기간이 20~30% 단축되며 보의 간격을 넓힘으로써 공사비도 15~25% 절감할 수 있으며, 도심지 지하 굴착 공사에서 적용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그림 8> 강관 버팀보공법 모식도

 <그림 9> 설치 사진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최근 건설산업 부진으로 신기술 활용실적도 크게 감소되고 있어 적극적인 활성화 정책을 추진할 예정으로서, 지난 3.6~7일 양일간에는 전국 발주청(지자체, 공사․공단 등) 관계자 약 300여명이 참석하는 워크숍을 개최하고 최근 지정된 신기술 등에 대한 전시, 기술발표 등을 통하여 건설공사를 시행하는 발주청 담당자에게 직접 홍보하므로써 신기술 활용증진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 및 기술개발 지원정책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금번 지정된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http://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40313(조간) 이 달의 건설신기술 지정 고시(기술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헤드 확장형 파

    2014.04.15 03:45 [ ADDR : EDIT/ DEL : REPLY ]

- 지금까지 717건을 신기술로 지정하여 건설현장에 활용


강구조물 도장, 비굴착 지하구조물 시공, 콘크리트 구조물 절단공법과 관련하여 새로 개발된 3건의 기술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제715호~제717호)하였습니다. 


제715호 신기술(“나노금속산화물졸과 복합실란의 합성을 통해 제조한 세라믹코팅제에 의한 강구조물 보수도장공법(세라수 침투공법)”)


 



교량, 육교 등에 쓰이는 강구조물은 내구성은 좋으나, 쉽게 부식되어 일정 주기로 보수도장이 필요하게 되는데, 기존 보수도장 기술은 새로운 도막이 쉽게 탈락하는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이런 문제점을 해결한 세라믹 코팅은 침투성이 좋고, 부착력이 뛰어나 기존 도막 및 들뜬 녹을 그대로 두고 그 위에 도료를 도포하여도 보수가 가능하며, 강구조물 뿐만아니라 알루미늄, 타일, 유리 등의 구조물과 산업용 코팅제로도 폭넓게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제716호 신기술(“각형강관 및 FC플레이트 압입 후 본구조물 추진/견인에 의해 굴착작업 없이 지반을 치환하는 비개착 지하구조물 시공방법”)





지상의 도로나 철도를 그대로 운용하면서 하부에 터널이나 지하철 등을 건설하는 경우, 굴착으로 인한 붕괴위험과 작업공간이 좁아 시공상 어려움이 많았습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여 기존 시설하부에 토사굴착 없이 강관을 횡방향으로 삽입하므로써, 안전하면서도 연속적으로 시공이 가능한 공법이 개발되어 공사비 절감과 공기단축도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제717호 신기술(“다이아몬드 와이어쏘를 이용한 냉각수단이 필요없는 콘크리트 구조물의 건식 절단공법(E.D.C.S)”)



 

와이어쏘(강선톱)를 이용한 콘크리트 구조물 해체시 절단과정에 발생하는 마찰열을 공기로 냉각하는 경우 냉각장치 가동에 필요한 에너지 소모로 효율이 떨어지는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이 신기술은 냉각장치가 없는 공냉방식을 채택하여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절단시 발생하는 분진을 집진장치를 이용하여 완벽히 수거하는 공법으로 개발되었습니다.


특히, 이 기술은 국토교통부 R&D로 개발되어 사업화한 기술로서, 기존 기술에 비해 시공속도 향상, 공사비 절감은 물론 에너지 절감 측면에서도 대폭 개선되어 토목·건축 등 구조물 해체시장에서 폭넓게 활용될 전망입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건설산업 부진으로 신기술 활용실적도 크게 감소되고 있어 적극적인 활성화 정책을 추진할 예정으로서, 그간 기획재정부와 협의를 거쳐 지난 10일 신기술 하도급 계약시 기술사용료(공사비의 3.5~8.5%)가 보장되도록 계약예규를 개정하였으며, 금년 1/4분기에는 공사․설계용역 등의 입찰 평가기준에 신기술 활용시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등의 제도개선을 추진하고, 전국 발주청 관계자를 대상으로 워크숍을 개최하여 교육․홍보에도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금번 지정된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http://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40114(석간) 이 달의 건설신기술 지정 고시(기술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금까지 712건을 신기술로 지정하여 건설현장에 활용



 “연질형 수지를 적용한 FRP 도막재와 시트를 이용한 인공지반녹화용 방근·방수 복합공법(SMART GREEN SYSTEM)” 등 3건(제710호~제712호)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했습니다. 



제710호 신기술

(“연질형 수지를 적용한 FRP 도막재와 시트를 이용한 인공지반녹화용 방근·방수 복합공법, SMART GREEN SYSTEM”)


 


최근, 건축물 옥상 혹은 실내에 녹화공간을 조성하여 도시민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나, 건축물 콘크리트에 식물의 뿌리침투하여 누수가 생기는 문제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녹화를 조성할 부위에 방수와 방근성능이 강화된 시트를 부착하여 누수 및 식물의 뿌리로부터 건축물을 보호하는 신기술이 개발되어 널리 활용될 전망입니다. 




제711호 신기술(“다기능 안전고압호스를 이용한 하수관 비굴착 전체보수공법(MSHS공법)”)


 


하수관 내벽에 열을 가하여 합성수지를 부착하는 기존 비굴착 보수공법이 하수관의 한쪽에서만 열이 분사되어 반대쪽은 열이 도달하기 어려워 합성수지의 부착에 대한 품질 보증이 어려웠던 문제점을 크게 개선한 공법입니다. 


고압호스에 일렬로 뚫은 구멍을 통해 하수관 내부에 균일하게 열을 분사하는 신기술을 개발하므로써, 보수공사 시간을 기존기술보다 30% 단축시키고 공사비도 20% 절감시켰을 뿐만 아니라 균일한 열로 보수관의 주름생성을 방지하는 등 우수한 시공품질을 자랑합니다. 




제712호 신기술(“강재연결블럭과 고장력 수직볼트를 이용한 고강도 콘크리트 파일(PHC)의 연결공법”)


 


구조물 기초에 시공되는 말뚝의 연결공법을 개선한 기술로서, 연약지반에 지지력 확보를 위해 시공하는 말뚝을 연결할 경우 통상 용접으로 시공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용접 숙련공이 많지 않아 품질 확보가 어렵고, 시공비도 많이 소요되는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여 연결블럭에 수직볼트를 체결하여 말뚝을 연결하는 무용접 공법이 개발되어 시공이 용이해지고 공사기간도 단축되어 약 27% 공사비용이 절감되는 잇점이 있습니다.



또한, 국토교통부는 건설신기술 품셈마련 등 제도개선 내용과 최근 지정된 신기술 등에 대한 홍보를 위하여 전국 발주청 및 설계용역업체 관계자를 대상으로 권역별로 순회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활용 활성화를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수도권, 강원권, 충청권과 호남권 설명회를 이미 개최하였고, 오는 10.22(화) 14:00에 부산광역시 국제회의실에서 영남권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금번 지정된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http://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