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 해결을 위한 지혜로운 대처법 제시


쿵쿵..쾅쾅..우당탕탕..

공동주택에 살고 계시는 분들은 윗집으로부터의 소음을 들어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최근 신문, 뉴스 기사를 통해 층간소음으로 인해 이웃들 간의 갈등을 극복하지 못하고 방화를 저지르거나 살인을 하는 등 어이없고도 끔찍한 사고가 심심치 않게 들려오고 있습니다. 층간소음은 우리 사회의 큰 이슈로 드러나고 있으며, 해결해야 할 문제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층간소음이 무엇인지, 그 원인과 해결책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층간소음이란?

층간소음이란, 다세대주택이나 아파트 등의 한 층에서 발생한 소리가 다른 층 가구에 전달되는 소음을 말합니다.

● 층간소음의 원인과 범위

층간소음의 원인과 종류는 다음과 같으며, 아래와 같은 예시에 해당하는 부분은 층간소음에 해당합니다.

<법적으로 규정된 층간소음 해당 여부>



그렇다면 지금부터 층간소음을 해결하는 방안은 무엇이 있을까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다음과 같이 3가지로 나누어 해결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법적인 측면에 따른 해결방법

 첫째, 공동주택 층간소음 관한 법적 기준을 따르는 것입니다. 다음은 '공동주택 층간소음 기준에 관한 규칙'입니다.



※ 1분 등가소음도는 1분 동안 발생한 변동소음을 정상소음의 에너지로 등가하여 얻으며, 
최고소음도는 충격음이 최대로 발생       한 소음을 측정하여 얻음

이 기준은 위 아래층의 세대뿐만 아니라 옆집 간의 발생하는 소음도 그 범위로 지정합니다. 층간 소음이 불가피할 수밖에 없는 실정에 맞게 이런 기준 규칙을 정해 서로서로 조심하며 분쟁이 줄어들 수 있도록 노력하는 방법이 있겠습니다.

둘째, 국가소음정보시스템의 이웃사이센터를 이용하는 것입니다.


▲ 출처 : 국가소음정보시스템 (http://www.noiseinfo.or.kr/about/stairsreqinfo.jsp?pageNo=1201)


이 센터는 공동주택의 층간소음을 조기에 합리적으로 조정하도록 도와주는 센터이며,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에 접수된 민원에 대하여 전문가 전화상담 및 현장소음측정 서비스를 제공하여 당사자 간의 이해와 분쟁해결을 유도해 줍니다. 위 사진의 '신청 건수가 폭주한다'는 빨간 글씨를 통하여 층간소음의 사회적 심각성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게 해주네요.

● 개인적 측면에 따른 해결방법

층간소음 기준의 따른 규칙을 알고 이에 맞추어 분쟁을 해결하려 하는 것, 이웃사이센터를 통해 분쟁을 조정하는 것, 모두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더 좋은 방법은 개개인들이 실생활 속에서 층간소음을 인식하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개개인이 지킬 수 있는 에티켓에는 어떠한 것들이 있을까요?


▲ 출처 : 구글 무료 이미지첫째,

실내용 슬리퍼 착용하기. 바닥면이 두툼한 실내화를 착용하는 것만으로도 발걸음으로부터 전달되는 소음을 상당히 줄일 수 있다고 합니다.

둘째, 각종 가구 다리에 붙이는 스티커 이용하기. 스티커 및 보호캡을 사용하는 것은 소음을 줄이는 것뿐만 아니라 가구 손상을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어, 1석2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겠죠?


▲ 출처 : 구글 무료 이미지 


셋째, 뛰어다니지 않기. 층간소음 민원 중 가장 많은 이유가 아이들이 뛰어다니는 소리라고 합니다. 거실에 카페트나 놀이 매트를 깔아 그 정도를 줄이거나, 아이들이 늦은 시간에는 뛰어다닐 수 없도록 교육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넷째, 이른 아침이나 늦은 시간에 청소기, 세탁기 등의 사용 자제하기. 청소기, 세탁기의 사용은 낮보다 아침저녁으로 더욱 선명하게 들립니다. 될 수 있으면 낮에 청소, 세탁 등을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관계적 측면에 따른 해결방법

첫째, 이웃 간의 대화입니다. 최근에는 이웃 간의 교류가 없고, 소통이 부재하여 위, 아래, 옆집에 누가 거주하는지 잘 모르는 경우가 상당히 많습니다. 먼저 주변 이웃에게 관심을 두고, 아이가 있거나 소음이 발생할 수 있는 환경에 놓인 가정에서는 미리 양해를 구하는 등 주변 이웃과의 소통을 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저도 이전에 윗집에서 알 수 없는 정체 모를 소음이 심하게 들려와 불편함을 느꼈던 적이 있었습니다. '도대체 뭘 하는 걸까?' 어느 날 윗집에서 음식을 들고 우리 집에 찾아와 소음에 대한 설명을 해주셨습니다. 윗집에 다리 불편하셔 휠체어를 타고 다니시는 할아버지가 계셔 소음이 날 수 있다며 미안하다고 상황설명을 해주고, 우리 집 식구들이 주로 집안에 있는 시간 등을 말해주며 서로 소통하였습니다. 그러자 서로의 상황을 이해할 수 있게 되었고 소음이 발생하더라도 전보다 좀 더 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둘째, 규칙이나, 포스터 등을 만들어 기재하는 것입니다.
음 포스터는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만든 포스터입니다.



▲ 출처 : 국토교통부 블로그(http://korealand.tistory.com/)


이와 같은 포스터를 주민자치단체 등을 통해 주민들 스스로 만들어 아파트 게시판, 엘리베이터 게시판 등에 부착하는 것입니다. 오로지 그 아파트 주민들만이 게시판을 볼 수 있으므로, 공동체 의식이 생기고 자신을 한 번 더 되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입니다.

공동주택에서 생활하는 현대인들에게 층간소음은 불가피한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법제도적, 기술적 그리고 개인적. 다각도에서 노력이 필요할 것입니다. 그러나 이웃 간에 공동체 의식이 없으면 아무리 여러 측면에서 노력하여도 한계가 있을 것으로 여겨집니다. 따라서 이웃에 대한 이해와 배려, 좋은 이웃관계를 만드는 것이 선행되어야 층간소음에 인한 분쟁이 서서히 해결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출처 : http://www.gratisography.com/)

 

안녕하세요. 국토교통부 대학생기자단 2기 전수환입니다. 갑자기 뜬금없는 질문이지만, 많은 분들이 공동주택에 살고 계시죠? 저도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공동주택 거주의 가장 큰 문제인 층간소음을 대처하기 위해서, 제가 처음으로 작성할 기사는 "층간소음 어떻게 대처할까?" 입니다. 먼저 본격적으로 층간소음을 다루기 전, 우리나라 공동주택현황에 대해 알아봅시다.

 

출처 : 국토교통부 (시도별 자료)

주석 :

 

위의 그래프를 보시면 알 수 있듯이 많은 분들이 공동주택에 거주하고 계십니다. 많은 인원이 살다 보면 문제점 또한 많이 일어나겠죠. 층간소음은 간단한 문제가 아니랍니다. 최근 뉴스에서도 층간소음을 견디지 못해 이웃들과 싸우고 심지어 살인까지 저지른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Q) 이렇게 심각하고 자주 접하는 문제인 층간소음을 어떻게 대처하면 될까요? 

 

   1. 이웃과 싸우기

 

   2. 그냥 소음 듣고 참기

 

   3.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에 상담요청하기

 

정답은 3번(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에 상담요청하기) 입니다. 그럼 이제 정답을 알았으면 활용할 수 있도록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를 소개하겠습니다.

 

 ●What is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

 

최근 급증하고 있는 공동주택 층간소음 문제가 이웃간의 분쟁에서 사회문제로 확대되고 있습니다.  전문가 전화상담 및 현장소음측정 서비스를 통하여 이를 예방하고 분쟁을 해결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는 부서가 바로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 입니다.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는 환경부가 주관하고 있고, 한국환경공단(대기환경처 생활환경팀)에서 운영되고 있습니다.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 이용방법(접수방법)

 

 2013년 9월 5대광역시로 시작하였지만, 올해 5월부터는 전국으로 확대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이 이용하세요.

그렇다면, 가장 중요한 이용방법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이용방법은 크게 두 가지가 있습니다.

 

첫 번째는 call센터 상담 입니다. 전국단일번호인 1661-2642 로 연락하여 층간소음 관련 상담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두 번째는 온라인 접수 입니다. 국가소음정보시스템 홈페이지(www.noiseinfo.or.kr)에 방문하시면 밑 화면처럼 보일 것입니다.

 

(출처 : 국가소음정보시스템 홈페이지 http://www.noiseinfo.or.kr/index.jsp)


스텝 1. 제일 오른쪽에 건물모양의 "층간 소음" 아이콘을 누릅니다.

 


(출처 : 국가소음정보시스템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http://www.noiseinfo.or.kr/index.jsp)

 

스텝 2. 왼편에 분홍표시가 보이는 "상담신청"에 들어간 후, 오른쪽에 신청서 "양식 다운로드"를 합니다.

 



(출처 : 국가소음정보시스템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 http://www.noiseinfo.or.kr/index.jsp)

 

스텝 3. 위 예시와 같이 신청서를 다 작성하신 후, 상담신청을 하시면 됩니다.

 

스텝 3까지 다 완료하시면, 밑에 업무수행 절차에 따라서 전문가들이 분쟁해결을 위한 자문을 해줍니다.

(출처 : 국가소음정보시스템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 http://www.noiseinfo.or.kr/index.jsp)

층간소음이웃사이센터 이용하기 참 쉽죠?

 

●층간소음 건설 기준 강화

 

국토부에서 층간소음을 대처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였지만, 층간소음 갈증이 지속됨에 따라 층간소음 저감을 위한 종합적인 제도방안을 추진하였습니다. 신규 아파트에 대해서는 ‘주택건설기준 등에 관한 규정’[대통령령 제24910호][시행 2014.5.7.]을 공포하였습니다.

 

이전까지의 아파트는 시공시 바닥두께 기준(벽식 210mm, 무량판 180mm,기둥식 150mm) 또는 바닥충격음 기준(경량충격음 58db, 중량층격음 50db)를 선택적으로 만족 하도록 하고 있으나,

 

앞으로 신규 아파트는 벽식과 무량판구조는 바닥두께 기준(210mm) 및 바닥충격음 기준(경량충격음 58db, 중량충격음 50db)을 동시에 만족해야 합니다. (다만, 층간소음 만족도가 높은 기둥식구조는 바닥두께 기준(150mm)만 충족할 경우 성능기준 적용 배제합니다.)

 

* 벽식구조 : 기둥없이 내력벽을 통해 힘을 전달하는 구조로 가장 일반적

무량판구조 : 수평부재인 보가 없이 바닥과 기둥으로 힘을 전달하는 구조

기둥식구조 : 바닥, 보, 기둥을 통해 힘을 전달하는 구조

경량충격음은 물건 떨어지는 소리, 중량충격음은 아이들이 쿵쿵 뛰는 소리

 

 

 

 

 

 

이웃들 웃는얼굴 보기도 어려운데 짜증내는 얼굴만 보면 안돼요. 여러분들 이제 이웃들과 서로 싸우지말고, 층간소음이웃센터를 이용해보세요.  또, 소음 진동이 생활의 질을 떨어뜨린다고도 합니다. 갈수록 소음 진동 피해 사례가 늘고 있으니, 소음에 대한 대처기관을 잘 활용해서 생활의 질도 높여 봅시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