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은 자동차의 나라? 자전거의 나라!


뮌헨 거리의 자전거 이용자

많은 사람들이 독일하면 떠오르는 많은 이미지 중에 하나가 바로 자동차 아닐까요? 벤츠, 포르쉐, 아우디 등 수많은 자동차의 본고장이며 실제로 독일에 와보니 택시가 전부 벤츠에 눈 돌아갈 만큼 멋있는 자동차들도 많이 볼 수 있었어요. 하지만 자동차보다도 더 제 눈길을 끈 것은 바로 자동차만큼 많은 도로위의 자전거였습니다.

한국에서도 강주변이나 공원에서는 많은 시민들이 자전거를 많이 타고
, 빌리는 시설도 쉽게 찾을 수 있는데?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막상 집에서 자전거를 가지고 나오면 자전거 끌고 걸어서 또는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자전거 탈 수 있는 곳 까지 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국도 전국에 자전거 도로를 활성화 시키고자 많은 노력을 하고 있지만 시민들은 자전거를 이용하기에는 많은 불편을 느끼고 있습니다.


#
독일의 자전거 도로


뮌헨 자전거 표지판



프랑크푸르트 자전거 도로

독일은 신호등에 사람뿐만 아니라 자전거표시도 함께 있어서 얼마나 자전거가 많기에? 하는 생각을 했는데 날씨가 좋아지니 정말 횡단보도 앞에 걸어 다니는 사람보다 자전거 타고 다니는 사람이 훨씬 더 많아졌습니다. 특히나 출퇴근길에는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들로 자전거도로가 꽉 차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자전거도로는 지역에 따라, 도로 폭에 따라, 시간에 따라 여러 모습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처럼 인도를 나눠 자전거도로로 사용하는 곳도 있고 차도와 인도사이에 자전거 도로가 위치하는 곳도 있지만 대부분이 분리된 자전거도로를 가지고 있어 보행자, 자전거, 차의 원활하며 안전한 이동이 이루어지도록 하였습니다. 


#자전거 활성화를 위한 노력

잘 정돈되어있는 자전거도로에서 알 수 있듯이 독일은 자전거 활성화를 위해 많은 투자와 노력을 해오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한국에도 많은 공익광고가 있듯 독일에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자전거와 대중교통을 이용하자는 캠페인이 많이 있어왔습니다. 그중의 하나가 뮌스터시에서 사용한 3장의 사진입니다.



Nur mal nachdenken’/ 출처:뮌스터시

1991년 뮌스터시의 ‘Nur mal nachdenken’ 는 자동차, 자전거, 버스를 이용했을 때 72명의 이동방법을 비교한 세장의 사진입니다. 뮌스터시는 자전거의 교통분담률이(2012년 기준) 38%로 독일에서 가장 높은 도시이며 이 조사에서 자동차는 36%, 보행 16%, 대중교통 10%로 나타났습니다. 자동차보다는 자전거를, 자전거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훨씐 적은 공간을 차지한다는 것을 보여주는 이 사진을 통해 자동차보다는 자전거와 대중교통을 장려하고자하는 생각이 돋보입니다.

두 번째로는 렌탈 자전거 입니다
. 독일 곳곳에서는 DB에서 운영하는 대여 자전거를 길거리에서 쉽게 볼 수 있는데 이 자전거를 이용하려면 전화나 사이트를 이용해서 승인번호를 받고 근처 자전거 대여소에서 승인번호를 입력한 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정해진 영역 안에만 반납하면 되지만 전화를 걸어서 시간을 계산하는데, 1분에 7센트로 1시간에 4,20 유로로 약 한화 6천원에 해당하는 정도이며 하루엔 15유로입니다. 다른 대중교통에 비해 싼 요금은 아니지만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장소로의 이동이 간편하여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
한국의 자전거 문화

환경을 오염시키지 않는 친환경 교통수단이며 체력을 강화시켜주는 무한한 매력을 가진 자전거. 아직 한국의 많은 사람들은 자전거는 편리하며 언제 어디에서든지 이용가능하다는 것이 인식이 조금은 부족한 것 같습니다. 자전거를 더 많은 사람이 이용하고 또 다른 한국만의 자전거 문화가 생겼으면 합니다.

독일의 자전거 문화를 경험하면서 한국에서도 즐겁고 안전하게 자전거를 타고 전국을 누빌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라게 되었습니다
. 자전거에 꾸준히 관심을 갖고 투자를 해온 덕분에 현재 세계 최고의 자전거 나라가 된 독일처럼 한국도 꾸준한 관심과 노력으로 더 나은 세상을 꿈꾸길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인천 송명초등학교 4학년 자전거 기자 송제윤입니다. 


저는 지금 인천 송도동 연수구에 살고 있는데요. 제가 살고 있는 인천 송도 신도시는 새롭게 조성된 시가지인 만큼 환경 보호와 주민 건강, 교통 편의를 위한 자전거 도로가 잘 정비되어 있답니다. 그래서 평소에도 <행복나눔, 희망자전거>, <자전거 희망대축제> 등 많은 행사가 개최되곤 해요. 



자 그럼 지금부터, 우리 동네의 자랑거리! 송도 신도시의 잘 정비된 자전거 도로를 소개하겠습니다. 







송도 신도시 각 정류장에는 위와 같은 자전거 거치대를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자전거를 애용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이곳에는 최근 특별히 조성된 양방향 자전거도로까지 있어 안전성을 최대 과제로 고려하고 있습니다. 행복에너지라는 말처럼, 물렁물렁한 합성고무 재질로 되어 있는 검정색 자전거도로는 인도나 차도와는 차별되어 있기 때문에 안전하고 편리하답니다. 


게다가 자전거 표지판도 잘 되어 있기 때문에 자전거를 안심하고 탈 수 있습니다. 자전거는 편리하고, 깨끗하고, 안전한 이동수단이지만 안전하다는 것은 사람의 마음에 달려 있습니다. 그러나 마음을 잘못 먹고 이렇게 위험한 차도에서 자전거를 탄다면 상상조차 못할 정도로 위험해질 수 있습니다. 그러니 자전거 표지판을 자동차 표지만처럼 주의하여 살펴보아야 합니다. 



자전거 기자라고 저 스스로를 소개한 만큼, 저도 자전거를 많이 타는데요. 그런데 제가 자전거를 타다보면, 가끔씩 차로에서 자전거를 타는 아찔한 장면을 목격하기도 한답니다. 앞으로 차분한 마음으로 안전모를 꼭 착용하고, 정해진 교통규칙을 준수하여 행복한 자전거타기 운동을 해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연수구 송도동은 국제도시인 만큼 외국인들이 많이 거주하여, 가족끼리 자전거를 타고 이동하는 것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우리말도 서투른 외국인들에게 이런 표지만은 안전에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됩니다. 특히 자전거 양방향 건널목은 우리 자전거 도로의 장점입니다. 자전거로 사람들과 같이 건널목을 건너다보면, 짧은 시간에 사람과 자전거가 엉켜 위험한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우리나라 모든 건널목에 양방향 자전거 건널목이 설치되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경준

    일산에도 자전거 도로가 잘 되어있어요.

    2014.10.26 21:59 [ ADDR : EDIT/ DEL : REPLY ]
  2. 김태규

    송도의 자전거 도로에 대해 설명해주셨군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4.11.01 15:06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준석

    송도의 자전거 도로!! 그곳에서 자전거를 타보고 싶네요^^

    2014.12.11 20:50 [ ADDR : EDIT/ DEL : REPLY ]
  4. 조유진

    멋진 자전거도로네요
    에너지 효율에 자전거만큼 좋은 교통수단도 없죠.

    2015.07.06 15:12 [ ADDR : EDIT/ DEL : REPLY ]
  5. 으낙

    삼둥이가 자전거 타는 곳이 이곳이네요! 자전거타기 정말 좋을 것 같아요ㅋㅋ

    2015.07.28 10:39 [ ADDR : EDIT/ DEL : REPLY ]
  6. 이단영

    잘 보고 갑니다!

    2016.08.11 11:1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