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국제선 여객 7.4%, 국내선 여객 14.0%, 항공화물 8.1% 증가

 

2014년 1월 항공운송시장은 여객 및 화물시장 모두 전년 동기 대비 증가세를 기록하여 상승세로 출발했습니다.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2014년 1월 국제여객국내여객은 전년 동기대비 각각 7.4%, 14.0% 증가했고 항공화물전년대비 8.1%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국제선 여객은 지난해보다 하루 긴 설 연휴원화 강세로 인한 가족단위의 내국인 해외여행 수요 증가, 쇼핑과 한류로 인한 중국인 관광객 증가, 저비용항공사 노선 확대 등의 영향으로 전년대비 7.4% 상승하여 역대 1월최대실적을 기록했습니다.

 

<국제선 여객 전년대비 증감률>

 

<최근 9년간 국제선 여객실적 추이>

* 363만명('11.1월) → 393만명('12.1월) → 433만명('13.1월) → 465만명('14.1월)

 

지역별로 살펴보면 일본을 제외한 전지역에서 증가했으며 특히 중국의 경우 별 여행객(FIT) 증가와 저비용항공사의 부정기 노선 확대 등으로 전년대비 22.0%의 매우 높은 성장세를 보였습니다.

 

국제선 여객 국적사 분담률 65.5%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등 대형 국적사53.0%, 저비용항공사전년대비 12.5%의 분담율을 기록했고,

* LCC 분담률 : 1.7%(’10.1) → 3.9%(’11.1) → 6.3%(’12.1) → 9.8%(’13.1) → 12.5%(’14.1)

 

인천공항 환승여객은 유럽·대양주노선을 제외한 중국·동남아 등 전 노선의 환승객 증가, 내항기 환승객 활성화 등의 영향으로 전년대비 2.7% 증가하여 73만명을 기록했으나 환승률은 전년대비 0.8%p 감소한 19.0%로 나타났습니다.

* 환승여객: 47만 명('11.1) → 61만 명('12.1) → 71만 명('13.1) → 73만 명('14.1)

** 환승률: 15.6%('11.1) → 19.0%('12.1) → 19.8%('13.1) → 19.0%('14.1)

 

국내선 여객은 평년보다 높은 기온으로 인한 여행 수요 증가, 설 연휴 등의 영향으로 전년대비 14.0% 증가했으며 대형 국적사는 53.3%, 저비용항공사는 46.7%의 분담률을 보였습니다.

* 144만명('11.1월) → 167만명('12.1월) → 155만명('13.1월) → 177만명('14.1월)

 

<국내선 여객 전년대비 증감률>

<최근 9년간 국내선 여객실적 추이>

 

항공화물의 경우 국내외 완만한 경기 회복세와 지난해 1월 폭설 등 기상악화로 인한 항공기 결항에 대한 기저효과 등의 영향으로 국 및 국제화물이 증가하여 전년대비 8.1%성장세를 보였습니다.

 

<항공화물 전년대비 증감률>

<최근 9년간 항공화물실적 추이>

* 29만톤('11.1월) → 27만톤('12.1월) → 27.3만톤('13.1월) → 29.5만톤('14.1월)

 

국제화물의 경우 국·EU 등 선진국의 경기회복 추세와 반도체, 휴대폰 등 IT제품 수출 증가 등에 힘입어 전년대비 7.6%(25.3만 톤 → 27.2만 톤) 증가했으며 인천공항 환적화물은 전년대비 14.3% 증가한 8.4톤을 기록했습니다.

* 국내화물의 경우 전년대비 13.4% 증가한 2.3만톤 기록

 

국토교통부는 2월에도 설 연휴(1.30~2.2), 중국 춘절연휴(1.31~2.6), 한국-러시아 비자면제 협정 발효(1.1), 2014 소치 동계올림픽(2.7~2.23) 등의 영향으로 여객시장의 지속적 성장이 전망된다고 밝혔습니다.

 

화물은 미국 테이퍼링(양적완화의 점진적 축소) 여파 등 국내외 경제 불확실성이 존재하나 선진국 중심의 세계경제 회복 추세 제트유가 안정화 속에 2월에도 긍정적 전망이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140303(조간) 2014년 항공운송시장, 상승세로 출발(항공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년 3분기 항공교통량 분석

- 지난해 대비 8.55% 증가, 국내선 12.85%로 크게 늘어

 

방학, 하계휴가 등 여름 성수기 수요와 추석연휴 등에 힘입어 ‘13년 3분기 항공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약 8.55% 증가하며 총 151,924대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3분기 항공교통량 중 역대 최고치에 해당하는 수치로 국내선 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12.85% 대폭 증가하며 상승추세를 견인하였으며 국제선도 7.96%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요 공항별 교통량을 살펴보면 제주공항 교통량이 내국인과 중국여행객의 증가로 17% 가까이 급증하였고, 김해공항도 약 13% 증가하며 하계 성수기 항공수요를 반영하였습니다.

 

국제선이 가장 많은 인천공항의 교통량은 지난해 동기 대비 4.7% 증가하였으며, 김포공항도 5.3%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올해 3분기까지 우리나라 하늘이 가장 붐볐던 시간대(Peak time)는 오전 10시로, 시간당 평균 131대가 운항하였으며, 인천공항의 경우 저녁 7시가 가장 붐비는 시간대로 평균 52대가 운항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4분기 항공교통량은 계절적 요인으로 3분기와 비슷하거나 소폭 감소할 것으로 예측되나 연간 교통량 증가추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하늘 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공항 소음대책지역이 ‘12.12.27일부터 변경

 

항공기 운항으로 발생하는 소음. 들어본 적 있으신가요? 보통 항공기의 소음 130db(데시벨)이라고 하는데요. 오토바이의 일반 소음이 90db라고 생각한다면 어마어마한 소음 크기이지요.

 

이렇게 항공기 운항으로 인해 발생하는 소음은 주변 사람들의 생활에 많은 불편을 주게 되어 공항의 이전을 요구하는 민원을 유발하게 되는데요. 그렇다고 도심에 있는 공항을 하루 아침에 외곽으로 이전할 수도 없는 노릇이겠죠? 그리고 공항이 외곽으로 이전하게 되면 접근성이 좋지 않아 경쟁력이 약화되어 지역경제발전에 걸림돌이 되는 악순환으로 이어지게 된답니다.

 

 

 

 

국토해양부에서는 2010. 3월에 「공항소음 방지 및 소음대책지역 지원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였답니다. 그리고 민간공항 주변의 항공기 소음이 심한 지역을 소음대책지역으로 지정하였죠. 이에 거주자 이전 및 토지보상, 방음․냉방시설 설치 등 대책사업을 시행하고 있답니다.

 

다른 지역도 무조건 소음대책지역으로 지정되면 어떻게 하냐구요? 걱정하지마세요. 소음대책지역으로 고시 후 5년마다 타당성을 검토하여 기존 고시내용을 계속 유지 또는 변경할지 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고 있으니까요.

이번에 변경 고시하는 제주국제공항이 그 대상으로써, 2011년에 실시한 항공기 소음평가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지자체(제주특별자치도)의 협의를 거쳐 변경 고시(관보 제17917호, 2012.12.27)하된 것이랍니다.

 

아래 내용을 자세히 보시고 확인해보세요!

 

1. 제주공항 지정·고시 내용

 

- 제주공항 지정․고시 : 최초 ‘93.7.1일, 1차 변경 ’08.1.29일
- 용역 개요 : 기간 ‘11.6~12, 용역비 391백만원, 용역기관 ㈜서영엔지니어링

 

2. 변경고시(확대) 주요내용

 

- 사 유 : 항공기 운항횟수 및 심야 운항비율 증가

- 중국 관광객 증가에 따른 항공수요 증가, 저가항공사 운항 확대 등

- 운항 횟수 : 현 고시, 362회/일 → ‘21년 기준, 417회/일 (증 55회) 

- 심야 운항비율 : 현 고시, 0.4% → ‘21년 기준, 1.7% (증 1.3%)

- 내 용 : 소음대책지역 확대, 면적 2.7㎢ 확대

- 면적 확대 : 현 고시 8.2㎢ → ‘21년 기준 10.9㎢ (증 2.7㎢)

- 소음대책사업 가옥 증가

- 가옥 증가 : 현 고시 1,637호 → ‘21년 기준, 3,306호 (증 1,669호)

 

3. 주요 추진일정

 

- 소음대책지역 변경고시(안) 방침결정 및 관보 고시 의뢰(12.20, 부항청)

- 관보 고시(12.27 고시, 행정안전부)

- 소음대책사업 시행 및 시설물 설치 제한(변경 고시일부터~ )

- 변경고시 주민공람(1개월 이상)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