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사람들은 두 다리로 걸을 때나 교통수단을 사용할 때 다양한 교통표지판을 보았을 것입니다. 

쉬워 보이지만 우리가 잘못 알고 있는 것들도 있습니다.

 

교통표지판은 이름 그대로 도로나 교통에 관하여 조심하여야 하거나 지켜야 할 것들을 표시해놓은 표지판입니다. 

그리고 교통표지판은 주의, 규제, 지시 등을 나타냅니다.





표지판의 성격에 따라서 표지판의 색깔이 달라집니다. 주의 표지는 운전자가 주의해야 할 상황을 나타내는 표지판이고, 노란색 삼각형에 빨간색 테두리입니다. 또 아래와 같은 표지판이 나오면 30m~200m 안에 도로가 갑작스럽게 굽어진다는 뜻으로 속도를 감속하며 조심해야 합니다.





규제 표지는 도로에서 운전자가 하면 안 될 행동을 의미하며 반드시 지켜야 하는 제한의 뜻을 담고 있습니다. 규제표지는 흰색 원에 빨간색 테두리입니다. 예로 아래와 같은 표지판을 본다면 표지판에 나온 방향으로의 회전, 진입, 유턴이 금지된 것이어서 이표지판을 본다면 반드시 지켜야 합니다. 





지시표지는 운전자에게 도움이 되는 정보들을 알려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이와 같은 지시표지판을 본다면 지시에 따라 화살표 방향대로 회전하거나 유턴 또는 직진하면 됩니다.



                           



교통표지판 중 비슷하여 헷갈리기 쉬운 것들이 있는데, 왼쪽을 표시하는 표지판이 많은데 왼쪽으로 갈 수 없다는 의미의 표지판과 왼쪽을 가라는 표지판을 분류할 수 있다.





두 개의 표지판 모두 횡단보도가 있다는 것을 알려주고 있는데, 왼쪽의 표지판은 운전자에게 50m~120m 안에 횡단보도가 있으므로 주의하라고 알려줍니다. 오른쪽 표지판은 보행자에게 횡단보도가 있는 곳을 알려주는 표지판입니다. 

 

교통표지판은 지금까지 나온 대로 비슷한 모양으로 가끔 헷갈리기 쉬울 수 있지만, 표지판에 모양과 색깔을 정확하게 기억하고 구분하면 헷갈리지 않을 것 같습니다. 그러니 표지판에 관심을 가져보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상 국토교통부 3기 어린이기자단 박주영이였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과학자

    잘 읽었습니다.

    2015.07.02 18:38 [ ADDR : EDIT/ DEL : REPLY ]
  2. 씨앗

    몰랐던 정보들이 많이 있네요 ! 잘 보고 갑니다 !

    2015.07.02 22:21 [ ADDR : EDIT/ DEL : REPLY ]
  3. sysea47

    교통 표지판이 있어도 그 의미를 몰라 잘 지키지 않는 사람들이 있는데,
    이 기사를 읽고 나니 그 뜻을 확실이 파악할 수 있겠네요!

    2015.07.04 12:55 [ ADDR : EDIT/ DEL : REPLY ]
  4. 따람

    잘 읽었습니다.

    2015.07.05 15:09 [ ADDR : EDIT/ DEL : REPLY ]
  5. 앨리스심

    제 머리속에 교통표지판 지식이 채워지는 느낌!!
    감사합니다.

    2015.07.08 23:25 [ ADDR : EDIT/ DEL : REPLY ]
  6. 기사를 읽으면서 운전면허따던 시절이 생각나네요~

    2015.07.09 1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따뜻한사람

    정말 다양한 교통표지판들이 있네요.
    유익한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7.24 10:47 [ ADDR : EDIT/ DEL : REPLY ]
  8. 잘 읽었습니다

    2015.07.28 2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별빛페넥여우

    다시한번 확인해 보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2015.07.30 22:01 [ ADDR : EDIT/ DEL : REPLY ]
  10. 교통표지판에 대한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ㅎㅎ

    2015.08.26 00:43 [ ADDR : EDIT/ DEL : REPLY ]

 

지난주 일요일, 가족과 함께 다시 한 번 남한산성에 갔습니다.

 

 

남한산성에 자주 오르다보니 등산로도 잘 알게되고, 등산하는 것도 능숙해진 스스로를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 정상에서 바라본 안개로 뒤덮인 시내 모습

 

 

 

 

다시 올라온 남한산성의 정상에서 바라본 시내는 뿌연 안개로 뒤덮여있어 저멀리 있는 N타워를 볼 수 없어 아쉬웠습니다. 아쉬움을 뒤로하고 지난 산행때 기왓장이 부서져있던 서문으로 올라갔습니다.

 

 

예전의 기억을 더듬어 깨지고, 위험해보이고, 보기에도 좋지 않았던 서문의 기왓장을 찾아보려 했더니 보이지 않았습니다. 자세히 살펴보니 깨진부분을 모두 걷어낸 깨끗하게 정리된 모습으로 서문이 있더군요.

 

 

 

 

 

 

▲ '균열측정'이라고 쓰인 푯말(위)과 균열측정기(아래)

 

 

 

 

또, '균열측정'이라고 크게 적힌 푯말도 세워져 있었습니다. 내용은 '서문 문루 여장(담장)의 성돌 및 석축 균열의 진행 여부를 측정하고 있습니다.'라고 적혀 있었습니다.

 

 

산행을 하며 아쉬운 점이 있었다면 여전히 노점상들이 있었다는 점인데요. 단속이 있어서인지 물건을 쌓아놓고만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한번에 고쳐지긴 어렵겠지만, '남한산성이 세계문화유산이 되니 나쁜 점들이 조금씩 개선되는구나'하는 생각에 기뻤습니다.

 

 

그리고 이번에는 남한산성 등산할 때 주의할 점 5가지에 대해 알려드리려 합니다.

 

 

 

 

 

 

 

 

 

첫 번째, 모기를 조심하세요.

 

산에 모기가 너무 많습니다. 특히 산에 올라갈 때 사람들이 땀을 흘리기 때문에 땀냄새를 좋아하는 모기가 더 많이 몰려옵니다. 모기에게 물리지 않기 위해 올라갈 때 조금은 빠르게 올라가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두 번째, 벌을 주의하세요.

 

벌은 보통 나무에 벌집을 만들어 놓는데요. 내려오는 길에 2번 정도 벌집을 발견했습니다. 최대한 조용히 옆으로 피해가는 것이 벌에 쏘이지 않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보입니다.

 

 

 

세 번째, 비온 뒤의 돌과 나무에 주의하세요.

 

비가 오고 난 뒤에는 돌과 나무가 젖어있어 밟으면 미끄럽습니다. 여러분도 미끄러져 다치는 일이 없도록 비가 온 뒤에는 돌과 나무를 되도록이면 밟지 말고 피해가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네 번째, 쓰레기를 버리지 마세요.

 

남한산성을 오르다 보면, 쓰레기가 많이 보입니다. 쓰레기를 버리다가 적발되면 10년 이하의 징역 혹은 천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합니다. 엄청 무섭죠? 본인의 쓰레기를 직접 챙겨 내려간다면 불미스러운 일도 없으며, 동시에 저절로 자연보호도 실천하는 방법 아닐까요?

 

 

 

마지막 다섯 번째, 문화재를 아껴주세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남한산성입니다. 하지만 성벽과 기와가 많이 훼손되어 있습니다. 성벽 위에 올라가 있는 여성이 있어 방송이 나오는가 하면, 수어장대(특집 2화를 참고)에 앉아있는 사람들과 '들어가지 마시오' 표시가 되어있는 곳에 엉덩이를 데고 앉아있는 사람들까지 눈살 찌푸려지는 행동을 하는 분들이 아직도 있습니다.

 

 

국토교통부 어린이기자단은 절대 이런 행동 하지 않을 것이라 믿습니다.

 

 

지금까지 남한산성의 개선된 점과 함께 남한산성을 아끼는 방법에 대해 말씀드렸습니다.

 

 

세계문화유산인 만큼 점점 좋아질 남한산성의 모습을 기대하며 알려드렸던 남한산성을 아끼는 방법을 참고해 여러분도 이번 주말에는 남한산성에 한 번 와보는게 어떨까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태규

    저도 남한산성 갈때 이 네가지를 기억해야되겠네요~

    2014.10.26 20:33 [ ADDR : EDIT/ DEL : REPLY ]
  2. 박경준

    세계문화유산인 남한산성에 가보고 싶네요~

    2014.10.30 20:01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단영

    잘 보고 갑니다!

    2016.08.11 11:4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