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뢰밭'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10.20 [어린이 기자] 백두에서 한라까지, 철마는 달리고 싶다! (22)





서울역에서 백마고지까지 운행하는 경원선 DMZ-train이 지난 8월 1일 개통됐습니다. 경원선은 하루에 한 번씩 운행하며, 국민의 안보 의식을 높이는 것이 그 목적이라고 하는데요. 지난 10월 13일, 국토교통부 어린이 기자단이 경원선 DMZ-train에 탑승해 철원 지역 일대를 돌아보며 안보 탐방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노동당사는 1946년 초 김일성의 명령으로 공산정권을 강화하고, 주민을 통제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곳입니다. 러시아식 건축 기법으로 지어졌고, 지상 3층 건물로, 철근을 사용하지 않고 시멘트와 벽돌을 이용해 완공했습니다. 북한과의 전투에서 승리를 기념하기 위해 미군 탱크가 정문 계단으로 올라갔던 흔적과, 당시 총알 및 포탄 흔적이 건물 여기저기에 흉물스럽게 남아있어 치열한 전쟁의 흔적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철원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것이 바로 지뢰밭이라고 하는데요. 대인지뢰 사용의 전면 금지를 위해 1999년 캐나다에서 오타와 협약이 만들어졌으며, 2013년 1월 기준으로 161개국이 서명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미국과 한국, 러시아, 중국, 파키스탄, 북한은 아직까지 서명을 하지 않고 있는데요. 한국과 미국은 휴전선 일대 비무장지대(DMZ)에 매설된 지뢰가 북한의 침략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고 보고 가입하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백골부대 멸공 OP(관측소)는 비무장지대와 북한 접경지역을 볼 수 있는 최전방 관측점으로, 북한지역으로의 사진 촬영이 금지된 곳입니다. 동영상과 생생한 설명을 통해 분단의 현실을 피부로 직접 느껴볼 수 있었는데요. 백골부대는 한국전쟁 당시 북한군 후방을 교란하기 위해 창설된 한국군 최초의 유격부대였다고 합니다. 북한군으로 위장해 북한의 점령지역에 침투하는 등 많은 전과를 올렸다고 합니다.









금강산 전기 철도 교량은 한탄강을 가로지르며 금강산 역까지 운행하던 열차로, 일제 강점기 지하 자원을 일본으로 가져가기 위한 수송열차와 금강산 관광열차로 운행됐습니다. 6.25 전쟁 당시에는 북한군의 군수물자 수송에 사용됐다고 하는데요. 현재 전쟁과 분단의 상징으로 남아있고, 등록문화재로 지정돼 있다고 합니다.



남북 분단 이전의 월정리역은 서울에서 원산까지 운행하던 경원선의 간이역이었습니다. 지금은 더이상 갈 수 없는 남방한계선의 최북단이 됐는데요. 월정리역은 1988년 복원됐고, 6.25 전쟁의 폭격으로 골격만 남아있는 화물 열차의 잔해가 전쟁의 참상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바로 옆에는 평화와 장수의 상징인 두루미를 비롯한 다양하고 희귀한 철새가 두루미관에 전시돼 있었습니다.









백마고지 전적지는 6.25 전쟁 당시 가장 피비린내 나는 격전지였다고 합니다. 고지의 주인이 24번이나 바뀌었고, 국군 약 3,500명의 사상자와 중공군 약 1만 명의 사상자를 냈던 치열한 전투였는데요. 포탄만 약 30만 발이 떨어져 고지가 모두 하얗게 변해 하늘에서 보면 백마의 형상을 하고 있다 해서 백마고지로 불린다고 합니다.









DMZ-train 탑승과 안보 탐방은 파주 오두산 통일 전망대와 민간인 통제구역의 일부를 개방했을 때와는 또다른 느낌으로 다가왔습니다. DMZ-train이라는 다소 무거운 느낌의 열차 이름과는 대조적으로 화려하게 꾸며진 열차의 모습은 통일을 바라는 우리의 희망을 표현하는 것처럼 밝고 멋진 모습이었는데요. 한탄강과 백마고지 주변의 단풍은 무척이나 아름다웠지만, 분단의 현실에 제대로 감상할 수 없을 만큼 분위기는 무거웠습니다.



최근에도 북한군과의 교전이 있었다는 속보를 접하면서 우리나라가 처해 있는 현실이 가슴아팠고, 안타까웠습니다. '오타와 협약'에 남북한이 공동 가입해서 지뢰와 전쟁의 위험으로부터 벗어났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백두에서 한라까지 한반도 전체뿐만 아니라, 시베리아를 거쳐 유럽까지 기차를 타고 세계여행할 수 있는 통일 대한민국이 빨리 오기를 희망해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강이안

    잘 읽었습니다.

    2014.10.20 22:34 [ ADDR : EDIT/ DEL : REPLY ]
  2. 대전 금동초 5 박나연

    제목이 멋져서 제 머리에 오래도록 남네요
    멋진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4.10.22 21:34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현경

    철마는 달리고 싶다라는 문구가 인상에 남네요

    2014.10.23 17:16 [ ADDR : EDIT/ DEL : REPLY ]
  4. 제목이 인상 깊어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4.10.23 20:41 [ ADDR : EDIT/ DEL : REPLY ]
  5. 신혜연

    통일이 어서어서 되었으면 좋겠네요^^

    2014.10.23 21:47 [ ADDR : EDIT/ DEL : REPLY ]
  6. 제목이 좋아요

    2014.10.23 23:12 [ ADDR : EDIT/ DEL : REPLY ]
  7. 전하진

    잘 읽었습니다.

    2014.10.23 23:26 [ ADDR : EDIT/ DEL : REPLY ]
  8. 김태규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4.10.24 17:52 [ ADDR : EDIT/ DEL : REPLY ]
  9. 김유진

    저도 기사제목이 참 멋진 것 같아요. "백두에서 한라까지, 철마는 달리고 싶다!"
    내용도, 그 날 설명해주신 내용을 하나하나 모두 담으시는 능력이 대단해요^^

    2014.10.25 21:47 [ ADDR : EDIT/ DEL : REPLY ]
  10. 박경준

    사진이 멋지네요

    2014.10.26 20:12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준석

    기사제목이 정말 좋아요

    2014.10.27 21:09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