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게소에는 항상 차를 이용하여 떠나다가 쉬려는 사람들이 끊이지 않습니다. 차를 타고 가는 여행이라면 휴게소는 꼭 갈 수밖에 없는 곳인데요. 휴게소는 모두 제각각의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게 많고 많은 휴게소 중 안성 휴게소를 가 보았는데 과연 어떤 고유한 특징이 있을까요?



고속도로 이용 중 들른 안성휴게소



다양한 즐길 거리가 있는 안성 휴게소

듣던 대로 안성 휴게소는 아주 훌륭했는데요. 여러 가지 종류의 음식과 많은 가게들이 있었고 공원과 여러 오락 시설들이 있었습니다.

 

먼저, 밥을 먹는 코너에는 국밥, 곰탕, 순두부, 면 종류, 라면, 돈가스, 김밥, 칼국수, 비빔밥이 있었습니다. 골라 먹는 재미도 있고 개개인의 취향 또한 존중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았습니다. 음식점에 약 400여개 의자들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안성 휴게소에 있는 푸드코드


 

이곳의 특징은 음수대가 다른 것과는 좀 달랐는 점인데요. 일반 음수대처럼 세로로 넣거나 천천히 넣으면 경보음이 울립니다. 그래서 가로로 눕혀서 넣어야 합니다. 하지만 경보음이 생각한 것보다 소리가 크진 않았습니다. 자세한 이용방법은 음수대 위를 보시면 됩니다.

 

음식점 내부에는 고객 쉼터가 있어서 굳이 먹지 않아도 쉬는 것이 가능했습니다. 일단 여기까지는 일반 휴게소들과 비슷한 점이 많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 휴게소만의 특징은 밖에 있었습니다



안성 휴게소의 실외 모습


 

밖이지만 휴게소가 햇빛을 가려주고 있는 곳에는 여러 가게와 먹거리를 파는 곳 등이 있었습니다. 먼저 카페와 편의점은 간단한 마실 것, 먹을 것, 들을 사러 가는 사람이 가득했고 밖에는 먹거리를 먹는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먹거리의 종류는 회오리 감자, 만쥬리아, 호두과자, 도넛 등이 있습니다. 그리고 여기에는 옷가게와 1,000원으로 5분 동안 안마를 해주는 것도 있었다. 근처에는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인형 뽑기가 3대 있었습니다.


 

안성 휴게소 내의 로컬푸드 행복 장터와 즐길 거리


  

야외에는 바우덕이 장터, 야구 게임장, 로컬푸드 행복 장터가 있었습니다. 로컬푸드 행복 장터에는 안성의 특산물들이 모인 곳이었는데요. 한약, 복숭아 등이 판매되고 있었습니다. 바우덕이는 풍물 축제를 할 때 사용되는 이름인데요. 이름에 꼭 맞게도 풍물놀이를 하는 사람들의 모습이 그려져 있었습니다



안성 휴게소 내의 바우덕이 장터

 

 

바우덕이 장터에는 다양한 포토존과 나무와 밭줄로 만든 놀이터도 있었습니다. 포토존은 풍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이 밀랍인형으로 재현되어 있어 재미있게 사진 찍을 수 있었습니다. 놀이터에는 그네, 시소, 밧줄 타기 등이 있습니다.

 

역시 휴게소이다 보니 음식을 먹고 오락, 운동 시설을 즐기는 것이 가장 먼저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배를 채우고 산책 겸 바우덕이 장터에 가서 즐기는 것도 좋은 선택일 것 같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5일 강원도에서 서울로 갈 때 내린천휴게소에 잠시 들렀는데요. 그곳은 일반 휴게소와는 많이 다른 느낌이어서 마치 휴게소로 여행을 온 것 같은 기분이었습니다.



내린천휴게소의 전경



일반 휴게소에서는 거의 실외에서 간식을 판매하곤 합니다. 그러나 제가 방문한 내린천휴게소는 모든 것이 다 실내에 있었는데요. 보통 실내에 전부 있다고 하면 좁을 것이라고 생각하는데 내린천휴게소의 내부는 매우 넓었습니다. 실내에 들어가 보니 4층이어서 의아했는데 알고 보니 양양방향은 1층에서 서게 되고, 서울방향으로 올라오다가 들르게 되면 4층에서 서는 것이라고 합니다.




내린천휴게소에 있는 안내표지판



4층에 들어가게 되면 점심을 해결할 수 있는 푸드코트가 나오게 되는데요. 다양한 종류의 음식을 접할 수 있어서 한참 동안 메뉴 고민을 해야 했습니다. 4층에는 높은 곳에서 전망을 보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전망카페가 있었습니다. 아쉽게도 그곳을 방문하지는 않았지만, 풍경만 보아도 약간의 여유를 느낄 수 있는 곳 같아 보였습니다.

 

그리고 4층에는 박물관도 있었는데요. 박물관에는 내린천휴게소가 생기게 된 배경과 인제양양터널 공사와 같은 것에 대해 자세하게 설명되어 있었습니다. 또한 내린천휴게소 사진과 백두대간에 살고 있는 동물에 대한 사진들도 나와 있어 짧지만 다양한 것을 알아볼 수 있는 유익한 공간이었습니다. 3층에는 쇼핑몰이, 그리고 2층에는 패스트푸드점과 카페가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1층에는 즉석음식을 판매하는 매장이 있지만, 종류가 그리 많지는 않았습니다. 보통 다른 휴게소에는 간식거리가 많은데 내린천휴게소는 간식거리가 적고, 식사종류가 훨씬 많았습니다.




내린천휴게소에 위치한 로컬푸드 행복장터



내린천휴게소에는 인제군의 로컬푸드를 구매할 수 있는 행복 장터도 있었습니다. 그곳에는 들어가 보지는 못했지만 다양한 지역 특산물을 판매한다고 하니 내린천휴게소를 방문하시면 들러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내린천휴게소는 보면 볼수록 휴게소가 아닌 하나의 여행지 같은 느낌을 주었습니다. 만약 기회가 된다면 이곳에 다시 방문해서 더욱 자세히 알아보고 천천히 즐기고 싶습니다. 이번에 가보지 못했던 로컬푸드 행복 장터도 들러보고 전망대에서 여유도 즐기고 박물관도 제대로 구경해보고 싶네요! 여러분들도 강원도에 방문할 일이 있으면 꼭 한번 방문해보세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