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대비 5.8% 늘어…제주공항 증가세 두드러져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항공수요 증가에 따라 ‘14년 상반기 항공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약 5.8% 증가(28만5천대→30만1천대)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였다고 밝혔습니다.

* 항공교통량 : 항로관제소에서 우리나라 항공로를 운항한 항공기를 관제한 대수

 

 

 

 

우리나라 공항을 이용하여 국제구간을 운항하는 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6.4%(16만7천 대→17만8천 대) 큰 폭으로 늘어났으며, 국내구간도 4.3%(10만 대→10만4천 대) 증가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또한, 중국국적 항공기의 통과비행이 큰 폭으로 늘어남(17%, 5,770대→6,754대)에 따라 영공통과 교통량도 9.2%(1만8천 대→1만9천 대) 증가하였습니다.
 

지난 10년간 상반기 항공교통량은 고유가사태(‘05)와 글로벌 경제위기(‘09)로 인한 일시적 감소를 제외하고 연평균 5.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관제기관 교통량을 살펴보면, 국제선이 가장 많은 인천공항이 지난해 동기 대비 4.8%(13만5천 대→14만2천 대) 증가하였으며, 제주공항도 국내외 여행수요 증가로 8.8%(6만4천 대→7만 대) 가량 크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지난 상반기 중 우리나라 하늘이 가장 붐볐던 시간대(Peak time)는 오전 10시로, 시간당 평균 138대가 운항하였으며, 인천공항의 경우, 저녁 7시가 가장 붐비는 시간대로 평균 56대가 운항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중국 방면 항공수요 증가 등을 감안할 때 이와 같은 항공교통량의 증가 추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하늘 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40718(석간) 2014년 상반기 항공교통량 통계분석 결과(항공관제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전년 4분기 대비…국제선 위주 인천공항 증가세 두드러져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 집계 결과, ’14년도 1분기 항공교통량이 설연휴 특수 등으로 인해 지난해 동기 대비 4.4% 증가한 14만 5천대(일평균 1,617대)를 기록하였습니다.

 

전체 항공교통량 중 국제선은 지난해 동기 대비 5%(83,360→87,491대), 국내선은 3%(47,175→48,609대) 증가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지난해 4분기와 비교해서는 국제선이 3.3% 증가하였으나, 국내선은 4.6% 감소하여, 전체적으로는 0.2% 증가하는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일 최대 교통량 : 1,769대(금요일, 2.21일)

 

 

공항별로는 국제선 운항증가에 따라 인천공항의 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및 작년 4분기 대비해서 각각 3% 이상 증가하였고, 제주공항의 경우 지난해 동기와 비교해서는 6% 가량 증가하였으나, 작년 4분기 대비해서는 7% 이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루 중 하늘이 가장 붐볐던 시간대(Peak time)는 오전 10시로 시간당 131대(평균)가 운항하여, 하루 전체 교통량(1,617대)의 8.1%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천공항의 경우, 항공기가 가장 붐비는 시간대는 저녁 7시대로  일평균 58대가 처리된 것으로 집계되었다.

 

 

 

 

2분기 항공교통량은 봄철 행락수요와 연휴*등으로 인해 늘어날 것이며 연간교통량 증가추세도 저비용 항공사 운항 확대 등으로 인해 당분간 지속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 5.3~5.6일(주말,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6.4~6.8일(지방선거, 현충일, 주말)

** 글로벌 항공시장 전망보고서(Airbus, ‘13.9)에 따르면 향후 20년간 세계 항공교통량이 年 4.7% 증가(아태지역 5.5%)할 것이며, 15년 후에는 현재의 2배가 될 것으로 예측

 

국토교통부는 항공교통량 증가에 대비하여 중국, 일본 등 인접국 간 협력체계와 항공교통관제사에 대한 교육훈련을 더욱 강화하는 등 효율적이고 안전한 교통흐름 조성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140418(석간) 항공교통량, 국제선 지속 증가 국내선 감소(항공관제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전년보다 6% 증가…제주공항․소형훈련기 교통량 증가세 두드러져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국내외 여행수요 증가와 저비용항공사 운항 확대 등에 힘입어 2013년도 연간 항공교통량이 지난해 대비 6% 증가한 58만5천 대(일평균 1,603대)를 기록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전체 항공교통량 중 국제선은 지난해 대비 6.6%(357,276→380,744대), 국내선은 5%(194,468→204,273대) 증가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지난 10년간 교통량은 고유가사태(‘05)와 글로벌 경제위기(’09)에 따른 일시적인 감소를 제외하고 연평균 5% 이상의 증가 추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특히, 최근 5년간(‘09~’13)은 연 6.4% 이상 증가하여 세계교통량 평균 증가 예측치(4.7%)를 훌쩍 뛰어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항별로는 국내외 여행수요가 집중된 제주공항의 교통량이 지난해 대비 8.4%(125,007→135,489대) 가량 크게 증가하였으며, 인천공항의 경우도 6.6% 증가하며 국제선 증가추세를 견인하였습니다.

또한, 소형 훈련항공기 운항이 증가함에 따라 이들 훈련기의 주 이용 공항인 울산, 무안, 울진공항의 교통량이 지난해 대비 각각 51.8%, 23.2%, 24.3% 큰 폭으로 증가하였습니다.



월별로는 징검다리 연휴, 주말로 이어지는 공휴일, 중국 여행객 증가 등에 따라 교통량이 전반적으로 증가하였으며 여행 성수기인 7〜8월, 10월이 다른 달에 비해 비교적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루 중 하늘이 가장 붐볐던 시간대(Peak time)오전 10시로 시간당 131대(평균)가 운항하여, 하루 전체 교통량(1,603대)의 8.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인천공항의 경우, 저녁 7시대가 항공기가 가장 붐비는 시간대로 일평균 53대가 처리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세계교통량이 2030년까지 현재 3천만대에서 6천만대로 2배 가량 증가(여객기 기준) 할 것으로 발표한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분석 자료를 인용하며, 우리나라 항공교통량도 세계경제 성장 전망과 공휴일 증가에 따른 관광수요 확대 등에 따라 최근 5년간의 상승추세가 당분간 지속 될 것으로 전망하고, 중국, 일본 등 인접국과의 협력체계와 항공업무 종사자에 대한 교육훈련을 더욱 강화하는 등 효율적이고 안전한 운항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40117(석간) 2013년 항공교통량 역대 최고(항공관제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2013년 3분기 항공교통량 분석

- 지난해 대비 8.55% 증가, 국내선 12.85%로 크게 늘어

 

방학, 하계휴가 등 여름 성수기 수요와 추석연휴 등에 힘입어 ‘13년 3분기 항공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약 8.55% 증가하며 총 151,924대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3분기 항공교통량 중 역대 최고치에 해당하는 수치로 국내선 교통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12.85% 대폭 증가하며 상승추세를 견인하였으며 국제선도 7.96%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요 공항별 교통량을 살펴보면 제주공항 교통량이 내국인과 중국여행객의 증가로 17% 가까이 급증하였고, 김해공항도 약 13% 증가하며 하계 성수기 항공수요를 반영하였습니다.

 

국제선이 가장 많은 인천공항의 교통량은 지난해 동기 대비 4.7% 증가하였으며, 김포공항도 5.3%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올해 3분기까지 우리나라 하늘이 가장 붐볐던 시간대(Peak time)는 오전 10시로, 시간당 평균 131대가 운항하였으며, 인천공항의 경우 저녁 7시가 가장 붐비는 시간대로 평균 52대가 운항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4분기 항공교통량은 계절적 요인으로 3분기와 비슷하거나 소폭 감소할 것으로 예측되나 연간 교통량 증가추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하늘 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