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한항공, 스리랑카(콜롬보)·몰디브(말레) 3월부터 취항


"인도양의 진주"로 불리며, 빼어난 자연경관으로 신혼여행지로도 사랑받고 있는 몰디브. 

이제 몰디브 가는 하늘길이 더욱 편리해집니다.


3월 5일 부터 6일 말레에서 열린 한국-몰디브 항공회담에서 지정항공사 수 제한 폐지 및 중간 5자유 운수권 공급력 설정(주6회)에 합의했습니다.

이로 인해, 단수제였던 지정항공사 수 제한이 폐지되어 그동안 1개 항공사만 취항이 가능했던 한-몰디브 항공노선에 다수 항공사가 운항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우리측은 스리랑카(콜롬보)를 경유하여 몰디브(말레)로 운항할 수 있는 중간 5자유 운수권을 획득하여 국적항공사의 몰디브 신규 노선 개설 기반을 마련했습니다.


금번 양국 항공회담 합의를 계기로 한-몰디브 하늘길에 대한항공이 이달 9일부터 주3회 취항(인천-스리랑카 콜롬보-몰디브 말레 노선)하게 되었는데요.

앞으로 신혼여행객 등을 포함한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몰디브 여행을 다닐 수 있길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항공여행 할 때 알면 편리한 공항, 항공사 코드

항공여행을 하기 위해서는 항공권을 예매해야 하지요. 항공권을 자세히 살펴보면 출발지와 목적지 도시 이름 옆에는 알파벳 세 글자로 된 코드(예 : ICN 인천, GMP 김포, CJU 제주), 항공사(KE 대한항공, OZ 아시아나항공 등)는 두 글자로 된 코드가 표시된 것을 발견하시게 되실 겁니다.




이 코드들은 ‘공항코드’, ‘항공사 코드’ 라고 불리는 것이며,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에서 공항이나 세계 각국의 주요 도시들을 간단하고 편리하게 식별하기 위해 부여한 것들이고, 세계 항공사들도 공통으로 사용하는 것입니다.

공항, 항공사 코드는 전세계 공통으로 사용되는 것으로 본인이 여행하는 공항, 항공사 코드 정도만 알고 있어도 항공여행에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여기서 짚고 넘어가야 할 부분이 있는데요. 항공여행에서 접하는 코드들은 주로 국제항공운송협회(IATA) 코드가 사용되어지지만 항공교통관제, 항공사 비행계획 수립 등을 위해서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코드가 사용되어 집니다. 다른 점은 간단하게 설명드리면 IATA는 공항(세 글자), 항공사(두 글자)로 표시되지만 ICAO는 공항(네 글자), 항공사(세 글자)로 표시됩니다. 예를 들면 인천공항(RKSI), 김포공항(RKSS), 제주공항(RKPC), 대한항공(KAL), 아시아나항공(AAR)입니다.

IATA, ICAO에서 전세계 공항 및 항공사 코드를 정하는 일련의 규칙들이 정해져 있지만, 단순히 항공여행을 위해서라면 위에서 말씀드린 점만 알고 계셔도 여행에 많은 도움이 될 겁니다.


그렇다면 국내 항공코드는 무엇이 있을까요?

(국내 주요항공사 CODE)

(국내 주요공항 CODE)


외국 주요항공사 CODE 와 주요 공항코드도 한번 알아볼까요?

(외국 주요항공사 CODE)



(외국 주요공항 CODE)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세계 공항, 도시의 IATA 코드 확인할 수 있는 사이트를 소개합니다.
    http://ijcho.com/140112997524

    2012.01.14 01:05 [ ADDR : EDIT/ DEL : REPLY ]


올 연휴 제주도 여행 가신다면 꼭 알아두세요~

제주도 가실 때 어떤 항공사를 이용할까 고민하신 적 있으실 거예요. 요금과 시간을 모두 고려해야 하니까요 이젠 한 가지 더 고려하시면 좀 더 저렴하게 여행을 즐기실 수 있어요. 국내선은 항공사별로 자율적으로 성수기를 정해요 그래서 항공사마다 성수기가 조금씩 다르거든요. 성수기엔 요금이 주중요금과 비교하면 15%이상 비싸니까 가족단위로 왕복 티켓을 산다면 적은 금액이 아니겠죠? 그래서 비교해 보았습니다. 성수기를 피해 제주여행 백배 즐기기!




일단 설날과 추석은 언급하지 않도록 하죠. 아시잖아요? 이 때는 민족대이동기간이므로 항공사, 시간, 요금을 따지기 어려워요 표를 구하기만해도 행복한거예요. 삼일절연휴는 아시아나, 제주항공, 에어부산, 어린이날은 대한항공, 진에어, 이스타, 티웨이, 크리스마스에는 아시아나, 제주항공, 에어부산을 이용하시면 가정경제에 도움이 될 듯합니다.

그럼 자세한 내용을 비교표로 보실까요?


                                                 [국내선 항공사별 성수기 비교]





금요일, 토요일에는 제주행, 일요일에는 제주발 항공편에 대해 탄력 할증이라 해서 요금을 더 받아요. 그래서 성수기는 아니라 해도 금요일과 토요일에 출발하시고 일요일 오후에 돌아오실 경우, 할증요금이 성수기 요금과 거의 같으니 성수기에 포함되는 거나 마찬가지이니 이 점도 유의하셔야 합니다.

김포-제주노선 각 항공사별 요금도 정리해 보았어요. 꼼꼼히 비교해 보시고 알뜰한 제주여행 되시길 바랍니다.
(2011.12월 기준, 단위: 원)


*성인1인 편도기준 공항이용료, 유류할증료 제외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주도여행을 준비하고 있는데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2012.03.29 18:00 [ ADDR : EDIT/ DEL : REPLY ]


기후변화 예방을 위한 제3차 항공부문 온실가스 자발적 감축협약 체결
기후변화와 온실가스 방지에 이제 국토해양부가 앞장선다




국토해양부와 국내항공운송업자 6개 업체는 9월 23일 항공안전정책관(김수곤), 항공사 대표 및 관계자 등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차 항공부문 온실가스 자발적 감축협약’을 체결하였습니다. 협약 체결사는 체결직전 3개년을 기준으로 연평균 연료효율 개선치를 협약 목표로 설정하고, 세부적인 이행방안을 금년 말까지 마련하여 향후 1년간 감축활동을 추진하게 됩니다.



국토해양부는 이에 앞서 ‘10년 7월 항공3사(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와 1년을 협약기간으로 하는 1차 자발적 감축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그 결과 항공유 약 16.6만톤 절감(1600억원 절감) 및 온실가스 52.4만톤의 실질적인 감축 효과를 거둔 바 있습니다.

이번 2차 감축협약 체결은 1차 체결당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3개 업체만이 참여한 것과 달리 저비용항공사인 에어부산, 진에어, 이스타항공 3개 업체까지 참여하였고, 나머지 1개 업체(티웨이 항공)도 최초 취항일이 ‘10.9월인 점을 고려하여 2013년에 참여할 예정으로 이는 국내 모든 항공사가 자발적으로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동참하는데 의미가 있는 것입니다.


국토해양부는 협약기간이 종료 되면 협약 업체의 이행실적 등을 평가하여 목표달성, 연료효율 최우수 및 최대 연료효율 개선 협약 업체에 국토해양부 장관 표창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이와는 별도로 항공로 단축 및 연속강하접근 절차 확대 등 항공기 연료효율 개선을 지원하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업체의 온실가스 감축활동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국토해양부 '국토지킴이' 블로그는 댓글 및 트랙백 등을 통한 많은 분들의 참여를 환영합니다. 건전한 소통을 위해 국토지킴이 공지사항 내 '국토지킴이' 블로그 댓글 정책 안내참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