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고속철도 개통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4.01 호남고속철도 역사적 개통... 전국 반나절 생활권 (2)

 


호남고속철도가 4월 2일부터 본격운행에 들어갑니다. 착공한 지 약 6년 만에 호남선에도 시속 300Km의 고속열차가 달리게 됐습니다.


1914년 호남선이 부설된 지 101년, 2004년 경부고속철도가 개통된 지 11년 만에 충청 ・ 호남지역에도 고속철도 서비스가 시작돼, 전국이 반나절 생활권에 들게 됐습니다. 


개통식은 4월 1일 광주송정역 일원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최고위원,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박기춘 국토교통위원장, 홍문표 예산결산특별위원장, 윤장현 광주광역시장, 이낙연 전남도지사, 송하진 전북도지사, 이시종 충북도지사 등 정·관계 인사와 지역주민 등 1,200여 명이 참석해 호남고속철도의 개통을 축하하였습니다.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기반 시설이 부족한 충청, 호남지역의 경제를 활성화시켜 국토의 균형적 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된 호남고속철도 건설 사업은, 오송역에서 시작하여 공주역, 익산역, 정읍역을 거쳐 광주송정역까지 182.3km를 고속신선으로 건설한 사업으로 총 8조 3,529억 원이 투입된 대규모 국책 사업입니다.


‘06년 8월 사업의 기본계획을 마련한 이후 3년간의 설계기간을 거쳐 ‘09년 5월 착공하였습니다. 기존에 운행 중인 경부고속철도와 고속도로 상부를 횡단해서 고가를 건설해야 하는 문제와 기존선에 열차들이 운행 중에 있어 짧은 차단 작업시간 내에 공사를 시행해야 하는 등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철저한 공사 관리와 함께 최첨단 특수공법을 적용하여 약 5년만인 ’14년 9월 이상 없이 모든 구조물 공사를 완료할 수 있었습니다. 


그 후, ‘15. 1월 시설물 검증시험을 통해 열차가 운행하여도 시설물들이 안전한지에 대해 검증하였고, ’15. 3월에는 실제 영업과 동일하게 운행하는 영업 시운전도 이상 없이 끝마쳤습니다


또한, 철도역사 영업준비 점검을 위해 익산역은 지난해 11월, 정읍역은 ‘15. 1월, 광주송정역은 ’15. 2월, ’15. 3월 각각 건축물에 대한 이용자 점검을 실시하였고, 불편사항에 대해서도 모든 조치를 완료하였습니다. 


그동안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7월부터 개통·운영 준비 관련 업무를  총 12개 분야, 42개 단위로 구분한 개통․운영준비 종합계획을 수립하여 관리해 왔습니다. 



특히, ‘14. 7월부터 운영 중에 있던 개통·운영 준비 전담조직을 ’15. 2월 관련 부서, 지자체를 포함하여 확대·개편하였고, 고위급 합동 점검회의를 단계별로 실시하는 등 개통에 차질이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해왔습니다.


또한, 역사별 연계교통망 구축을 위해 국토부, 철도공단, 철도공사, 관련 지자체 등이 참여하는 연계교통망 구축 실무 협의회를 구성하여 운영하였으며, 특히, 이용 불편이 예상되는 공주역에 대해서는 이용객의 불편이 최소화 되도록 연계 버스 확대, 주차장 확대 및 한시적 무료 이용, 안내표지 정비 등의 대책을 마련하여 관련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지자체에서도 백제문화권과 연계한 관광상품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공주역 활성화 대책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개통 이후에도 중․장기적인 공주역 활성화 대책을 마련하여 추진할 계획입니다.


호남고속철도 건설 구간의 시설물 안전성을 파악하기 위해 지난해 8~9월 공단·공사 합동으로 안전 점검을 2회 시행한 결과, 이상이 없었으며, 난해 하반기에는 토질, 구조, 궤도 등 관련 전문가가 참여하는 합동 품질점검단 운영(국토교통부 주관)을 통해 전반적인 품질상태를 조사하였으며, 그 결과 품질에도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한, 종합점검 기간에 제기되었던 토공노반 침하(217개소, 14km)문제콘크리트 궤도 보조철근(50개소) 시공 문제에 대해서는 2월말에 보수․보강을 완료하였고, 전문기관을 통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등 안전에 지장이 없도록 조치를 완료하였습니다.


이번에 도입될 신형 KTX 차량은 최첨단 3중 제동시스템을 장착하여 제동력이 향상되었으며, 충격흡수장치도 기능이 향상되어 보다 안전한 운행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좌석수는 기존 KTX-산천에 비해 늘어났지만(증 47석, 363→410), 좌석 무릎공간이 57mm 늘어나 쾌적한 이용이 가능해졌으며 개인별 콘센트가 설치되어 보다 편리하게 승객들이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호남고속철도가 개통되면 용산역에서 광주송정역까지 90분대 운행이 가능해져, KTX가 운행되고 있는 기존 호남선에 비해 운행시간이 크게 줄어듭니다.


국토교통부 유일호 장관은 "호남고속철도가 개통되면 수도권에서 충청, 호남 지역 간 접근성이 대폭 개선되어 지역경제 발전은  물론 국민 대통합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으며, 특히 ‘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 ‘나주혁신도시’, ‘광주 유니버시아드 대회’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참고. 호남고속철도 건설사업 개요 및 추진경위.pdf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