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국방부, 방위사업청, 한국항공우주산업(주)와 MOU 체결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국방부·방위사업청·한국항공우주산업(주)와 국내 최초 개발한 4인승 소형항공기(KC-100)를 공군 비행실습용 훈련기로 활용하기 위한 협정서(MOU)를 체결하였습니다. 또한, 국내 항공산업 발전을 위해 향후 民․軍 공동 활용이 가능한 분야의 항공기술 개발과 실용화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국토교통부는 항공분야 R&D 사업으로 5년간의 노력 끝에 KC-100의 시제기를 개발하였으며 그 과정에서 제작․인증에 대한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미국연방항공청(FAA)의 기술성평가*를 거쳐 국내인증('13.12월)까지 마무리하였습니다.

* 미국 연방항공청(FAA)이 실시하는 기체피로 시험, 조종안전성 시험, 비행성능 시험, 낙하 시험 등 항공기 제작․인증관련 각종 검증을 위한 평가

 

국토교통부는 향후 KC-100의 해외 수출기반 조성을 위해서는 국내 보급 및 실용화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판단하고 국방부·방위사업청· 공군 등 유관기관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현재 공군이 사용 중인  비행실습용 훈련기(러시아산 4인승 항공기 T-103)를 국산 KC-100으로 점진적으로 대체하는 데 합의하였습니다.

 

우리나라 공군은 64년 전(1950.5.14) 캐나다로부터 최초 훈련기(건국기, T-6)를 도입한 이래, 국산 고등훈련기인 T-50에 이어 국산 KC-100을 비행실습용훈련기로 개발·활용하게 됨으로써 비행실습용훈련기에서 고등훈련기까지 국산 항공기로 공군조종사를 양성하는 일관체계(One Platform)를 갖추게 되었습니다.

 

 

 

<국산 항공기로 모든 비행훈련 실시 >

 


 KC-100을 비행실습용훈련기로 활용함으로써 공군조종사 양성에 필요한 훈련과정을

모두 국산 항공기 훈련체계로 갖춤

 

 

 

 

 

이번 민·관·군 협력을 통해 국산 KC-100을 공군 비행실습용 훈련기로 활용하게 됨에 따라 약 150억원의 수입대체효과*가 기대되고 이를 토대로 국산 경항공기, 민간 무인항공기 실용화 개발**에도 성공할 경우 2022년까지 약 1만명의 고용창출도 기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 우리나라는 민간 항공기 제작/수출 기반 등이 부족하여 민간 항공기 전량을 수입에 의존함에 따라 매년 4조원 이상의 외화가 유출되고 있는 실정

 

** 민간항공기 실용화 개발 단계

 


 

 

앞으로 국토교통부는 KC-100의 민간부문 보급 촉진 및 해외 수출을 위하여 엔진 등 핵심부품까지 국산화 하는 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140509(석간) 국산 소형항공기로 공군조종사 키운다(항공산업과).hwp

 

(참고) 국산 소형항공기(KC-100) 제원 및 사진(항공산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어레미콘

    2014.11.24 15:36 [ ADDR : EDIT/ DEL : REPLY ]

항공기와 관련한 소식을 접할 때, 한 번쯤은 들어봤을 두 단어, ‘KT-1’, ‘고등훈련기 T-50’! 이 두 가지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바로 우리나라가 독자적으로 생산한 항공기이며, 이 때문에 현대적인 항공기의 독자 개발국으로 한 발자국 오를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지난 5월 28일에는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가 한국과 호주 간의 항공 MOU( memorandum of understanding)를 체결하면서, 현재 국내에서 개발 중인 ▲2인승(KLA-100)▲ 4인승(KC-100) 비행기▲앞으로 개발 국산 항공기 등의 호주 수출 기반을 마련할 기회가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은 국산 항행안전기술을 해외 18개국에 교육하는 등, 항공시장에서 최고로 거듭나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하고 있으며, 그 결과 대한민국의 항공 분야에서의 위상은 점차 높아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항공 위상이 점차 높아지는 만큼, 우리나라의 항공 꿈나무들의 꿈도 쑥쑥 자라고 있습니다.



(왼쪽 KT-1 (출처 : http://bemil.chosun.com))

(오른쪽 T-50 (출처 : media.daum.net)) 



■ Space Challenge! - 지금, 당신을 초대합니다!

  


  항공에 관심이 있는 분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들어보고, 꿈꿨었던 ‘Space Challenge!'대회에 대해 소개합니다!



※Space Challenge란?


  공군은 ‘국산항공기 생산’이라는 국가 목표에 부응함과 동시에 국민의 항공분야에 관한 관심도 증대 및 기초 지식을 향상해 항공사상을 앙양하고자 하는 취지에 따라, 제1회 공군 참모총장 배 모형항공기 대회를 1979년 10월에 처음 개최하였습니다. 

  제1회 대회를 개최한 이래로 공군참모총장배 모형항공기 대회는 모든 국민이 관심을 두고 쉽게 참여할 수 있는 ‘국내 최고의 항공 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다해 왔습니다. 

  공군 곡예 비행팀 블랙 이글(Black Eagle) 공연과 수송기 탑승 체험 행사 등을 선보이는 등 국민과 공군의 전국적인 규모의 축제로 발돋움하였습니다.

 

 제30회 대회부터는 모형 항공기 대회라는 기존의 명칭을 'SPACE CHALLENGE'로 변경하고, 자유비행(고무동력, 글라이더)과 동력비행(유·무선 조종, 무선헬기, 무선글라이더) 종목에 물로켓 종목을 새로이 신설함으로써 국내에서 개최되고 있는 모형 항공기대회 중 가장 오랜 전통과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항공우주 종합축제로 성장하게 되었습니다.


(출처 : 제 34회 공군 참모총장 배 Space Challenge 2012 홈페이지 http://www.airforce.mil.kr/SCH/  )



  Space Challenge에서 다뤄지는 부문은, 크게 ‘자유 비행’과 ‘물로켓’, ‘동력비행’ 세 가지로 나누어집니다. 자유 비행 종목에는 ‘고무동력기’, ‘글라이더’가 속하고, 동력비행의 종목에는 ‘유선조종, 무선조종, 무선조종 헬기, 무선 글라이더’가 있습니다. 





[자유비행 종목 소개 및 참가기준]



[동력비행 종목 소개 및 참가기준]





  항공 꿈나무들의 축제라고 소개하여, 학생들만 참가할 수 있다고 생각하셨다고요?^^ 자유비행과, 물로켓 부문에는 초, 중, 고등학생까지만 참가할 수 있지만, 자유비행 종목은 나이의 제한이 없으니, 동력비행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남녀노소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답니다! 

  주요 행사 외에도 부가적으로, 조종복 입고 사진 찍기, 기상 캐스터 체험하기, 비행기 만들기 등 흥미로운 체험 행사가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으니, 대회에 직접 참가하지 않더라도, 참가선수들과 함께 대회를 즐겨 보세요!



■ Space Challenge 2012 - 그 생생한 현장 속으로!



  올해 Space Challenge는 예선은 각 지역마다 다르지만, 4월 7일부터 개최되어, 본선은 5월 19일 공군사관학교에서 개최되었습니다. 그날의 날씨만큼이나 뜨거운 열정이 있었던 그곳을 지금 소개합니다! 





  이번 대회는 오전 9시에 개회식을 시작으로, 부문별, 학년별로 시간에 따라 진행되었습니다. 개회식에서는, 공군 참모총장의 대회선언을 시작으로 하여, 공군 군악대 공연, 공군 의장대 시범, 고공 강하시범, 무선항공기(헬기) 시범비행, 그리고 마지막으로 하이라이트인 대한민국 공군의 곡예 비행팀인 ‘블랙이글’의 축하비행까지 볼 수 있었습니다.



<▲ 대한민국 공군 곡예 비행팀 ‘블랙이글’의 축하 비행>


  개회식이 끝난 후에, 참가 선수들은 약 3시간 동안, 본인들의 기체 제작을 시작합니다. 선수들이 기체를 제작하는 동안, 함께 온 보호자와 일반 관람객들은 경기 진행 외에 준비된 많은 부대행사를 이용할 수 있었습니다. 대표적인 부대행사는 ▲항공 전투 시뮬레이션 체험 ▲기상체험 코너 ▲ 우주 장비 탑승 체험 ▲ 조종복 입고 사진 찍기 ▲ 페이스 페인팅 ▲ G-force 체험 등의 다양하고, 흥미로운 행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부대 행사를 구경하고, 체험을 마칠 때쯤이면, 오전에 진행된 기체제작을 마무리하고,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2012 Space Challenge의 본선대회가 시작됩니다. 예선부터 길게는 한 달부터 짧게는 약 2주 정도의 시간을 기다리고, 기다려온 우리의 항공 꿈나무들! 그들의 실력을 잠시 감상해볼까요?




  긴장과, 환호 속에서 이루어 졌던 본선 대회!  모든 종목의 본선 경기가 종료되고, 엄격하고 공정한 심사 아래 이루어진 시상식! 이번 대회 우승자는 바로.....! ^^



  언젠가는 푸른 하늘로 비상(飛上)할 대한민국과 대한민국의 항공 꿈나무들! 그 비상에 대한 가능성을 알고,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는 이들이 있기 때문에, 대한민국이 항공 분야에서 우뚝 설 날을 기대해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 ADEX 전시회 2011에서 본 화려한 ‘블랙 이글스 T-50’의 에어쇼
국내 최고의 에어쇼를 펼친 T-50은 무엇?




지난 10월 18일에 시작한 서울 ADEX 전시회는 6일간 진행이 되었고 역대 전시회 중 가장 큰 규모로 성황리에 행사를 마쳤습니다.^^ 이번 전시회는 우리 국토부의 후원이 있기도 했습니다. 저는 Business Day 마지막 날에 방문을 했습니다. 태평역에 내려 출구로 나오니 전시회로 향하는 무료 셔틀버스가 운영되어 참 편하게 전시회까지 갈 수 있었답니다!^^ 이번 ADEX 전시회는 96년 전시회에 비해 업체 수 155개에서 313개로, 참가국 17개 국에서 31개 국으로 그 규모가 두 배나 늘었다고 하니 정말 놀라운 성장이 아닐 수 없네요.^^


▲버스에 올라탄 뒤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에 입장권을 보았습니다. 화려한 무늬 속에 항공기가 보이시나요?


서울 ADEX 전시회에서는 실내전시와 실외전시를 포함해 시범/곡예비행, 세미나 등을 볼 수 있었습니다. 전시회를 아태지역을 대표하는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로 발전시키기 위해 우리나라 정부의 지원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분야는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해오고 있습니다. 특히, 항공 산업 G7 도약을 위해 한국정부는 2010년 1월 ‘항공 산업 발전 기본계획’을 발표하여 중형기 국제 공동개발사업, 차세대 전투기사업, 공격헬기사업, MRO사업 등을 주요 사업으로 선정하였다고 합니다. 이러한 사업을 바탕으로 앞으로의 한국 항공 산업이 기대되지 않나요?^^



많은 이목을 집중시킨 ‘블랙 이글스’의 화려한 에어쇼(곡예비행)

갑자기 전시회장에 방송이 나오며 사람들이 실외로 나가기 시작해서 저도 따라 갔습니다. 어쩐지 많은 사람이 한쪽에 줄을 이어 앉거나 서있었습니다. 무슨 일일까 궁금해 하던 찰나에 총 여덟 대의 T-50으로 구성된 ‘블랙 이글스’가 등장하였습니다!


▲ 화려한 등장으로 시작한 블랙이글스의 에어쇼! 총 30분간 블랙 이글스의 멋진 곡예비행을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 모래바람을 헤치며 공중을 한바퀴 선회하는 듯 싶더니...


▼ 갑자기 'T' 자 대형으로 솟구칩니다! 앞열과 뒷열이 행여나 부딪힐까 어찌나 조마조마하던지!

 날씨와 모래바람 탓에 선명한 사진을 찍지 못해 너무 아쉬웠답니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블랙 이글스의 화려한 변신을 보실 수 있답니다! 더 높은 하늘을 향해 날아가는 모습뿐만 아니라 자랑스런 우리나라의 태극기를 연출하는 모습, 하트를 그리는 모습을 보면서 연신 “우와 멋있다.”라는 말만 했답니다.^^

▲ 모래바람 속에서 하늘로 솟아 오르는 블랙이글스의 모습, 그리고 태극기.. 보이시지 않으면 마음으로 느껴보시길..^^



우리나라 공군 특수 비행팀 블랙 이글스의 ‘T-50’은 무엇일까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최초의 초음속 훈련기, T-50은 무사고 비행기록을 자랑합니다.

T-50은 우리나라 최초 초음속 훈련기라는 것, 다들 알고 계셨나요? T-50은 경공격기로도 활용될 수 있는 고등훈련기인데다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미 록히드마틴사가 지난 1997년부터 2006년까지 2조여 원의 돈을 들여 공동 개발했다고 합니다. 2005년 이후 2011년 5월까지 3만 1,000여 시간의 무사고 비행을 기록하고 있는데, 이런 무사고 비행기록은 인도네시아 고등훈련기 선정사업에서 러시아 훈련기와 경합한 T-50 승리의 한 요인이 되었다고 하네요. 정말 자랑스러운 국산 비행기입니다.^^

여러분 서울 ADEX 전시회의 일부인 블랙 이글스의 곡예비행 잘 감상하셨나요? 이렇게 사진으로 보시니 직접 가보고 싶으시죠? ADEX 전시회는 2년에 한번 개최하는 행사이니 2년 후를 기약하세요^^ 아참! 항공 산업은 국토해양부와도 크게 관련이 있는 산업이라는 것을 잊지 마세요. ^^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