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 게이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12.12 [어린이 기자] 지하철의 원스톱 케어 서비스 (8)


지하철을 이용하다보면, 가끔 휠체어를 탄 이용객을 볼 수 있습니다. 버스와 달리 지하철은 수많은 계단에 환승까지 너무 복잡해 일반인도 이용하다보면 어려움을 느낄수 있는데요. 휠체어까지 타고 지하철을 이용하는건 정말 힘들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교통약자를 위한 지하철 시설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알아보기로 했습니다.






▲ 지하철 역사 안 엘리베이터





우선 가장 눈에 띄는 시설은 바로 엘리베이터였습니다. 짐 때문에 엘리베이터를 이용해 본 적이 있는데요. 짐이 있어서 계단을 오르내리기 힘들 때 이용했는데, 교통약자를 위한 시설이므로 가능하면 계단을 이용하는 것이 건강에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엘리베이터가 일반 엘리베이터와 다른 점은 [닫힘]기능이 없다는 점입니다. 엘리베이터가 도착하면 저절로 문이 열리고 원하는 층을 누른 후 문이 닫힐 때까지 기다리면 됩니다. 엘리베이터 앞에는 "고객님 언제든지 불러주세요"라는 안내문구가 붙어 있었는데요. 이것에 대해서는 조금 뒤에 다시 설명하기로 하겠습니다.






스피드 게이트와 안내문





다음으로는 스피트 게이트가 있습니다. 안내문구에서 볼 수 있듯, 스피드 게이트는 유모차나 휠체어를 이용하거나 목발을 짚은 사람이 좁은 지하철 탑승구를 지나가기 불편할 때 이용하는 곳입니다. 이곳을 이용할 때에도 카드나 승차권을 찍고 나갈 수 있는데요. 만약 부정한 방법으로 이용할 때는 요금의 30배에 해당하는 범칙금을 내게 됩니다.






▲ 휠체어 리프트





엘리베이터를 설치하지 않은 곳에서는 계단을 이용해야 하는데, 그 때 이용할 수 있는 것이 바로 휠체어 리프트입니다.마침 휠체어 리프트를 점검하고 있는 역무원을 만나 휠체어 리프트에 대해 궁금한 점을 물어봤습니니다.






▲ 휠체어 리프트 점검 중인 역무원





<인터뷰 - 전익중 역무원님 (지하철 2호선 영등포구청역)>



어린이 기자 : 방금 하신 일은 무엇인가요?


전익중 역무원 : 휠체어 리프트가 잘 작동하고 있는지 점검하고 있는 중이었습니다.



어린이 기자 : 어떤 것을 점검하셨나요?


전익중 역무원 : 휠체어 리프트를 운영하는 규정이 정해져 있습니다. 그 규정에 맞게 작동이 잘 되는지 측정하는 것입니다. 오늘은 속도를 측정하고 있었습니다. 너무 빠르게 움직여도 안되고 너무 느려도 안되니까요.



어린이 기자 : 휠체어 리프트를 이용하는 사람이 많이 있나요?


전익중 역무원 : 하루에 평균적 3명 정도는 이용하고 있습니다. 예전에 비해 이용객의 수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어린이 기자 : 이용은 어떻게 하는 건가요?


전익중 역무원 : 휠체어 리프트를 이용하고 싶은 분이 리프트에 설치된 벨을 누르면, 역무원이 직접 와서 이용을 돕고 있습니다.



어린이 기자 : 이용객이 스스로 이용할 수는 없나요?


전익중 역무원 : 휠체어 리프트를 운행하려면 작동키를 꽂아서 사용해야 하는데, 안전한 사용을 위해 역무원이 보관하고 있습니다. 언제든 벨을 누르면 저희가 나가서 이용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 이동식 안전 발판





그리고나서 위 사진과 같이 설치된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휠체어를 탄 사람이 지하철에 탑승할 때 이용하는 물건 같기는 했지만, 정확한 용도를 알아보기 위해 역무실에 찾아가 물어봤습니다.






▲ 기홍권 역장님 인터뷰 모습





<인터뷰 - 기홍권역장님 (지하철 2호선 영등포구청역)>



어린이 기자 : (위 사진을 보여주며) 지하철에서 이런 시설을 봤습니다. 무엇에 쓰는 것인가요?


기홍권 역장님 : 휠체어를 탄 승객이 지하철을 탈 때 사용하는 시설입니다. 요즘 새로 도입된 지하철은 승강장과 높이가 맞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지하철 차체가 높아져서 승강장보다 탑승구가 높은데요. 그럴 때 휠체어를 탄 승객은 높이가 다르면 탈 수 없기 때문에 그 때 사용하는 물건입니다.



어린이 기자 : 교통약자를 위한 지하철의 또 다른 시설은 없나요?


기홍권 역장님 : 엘리베이터, 보도 점자블럭 등 다양한 것이 있습니다. 혹시 원스톱 케어 서비스라고 들어보셨나요?



어린이 기자 : 아니요, 들어본 적이 없는데요. 어떤 서비스인가요?


기홍권 역장님 : 원스톱 케어 서비스란 교통약자를 위한 지하철 이용서비스를 말합니다. 예를 들어 시각이 불편한 사람이 전화를 해서 이동을 도와달라고 하면 저희가 탑승부터 하차까지 도와드리는 것이지요. 탑승할 역에서 역무원이 기다리고 있다가 지하철에 태워드립니다. 그 후 도착할 역에 몇시 몇분에 출발한 몇번 열차 몇 량에 타고 있다고 연락을 하면 도착할 역에 역무원이 나와서 대기하고 있다가 하차하는 것을 도와주고 목적역의 출구까지 안내해 주는 서비스입니다.



어린이 기자 :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는 전화번호가 어떻게 되나요?


기홍권 역장님 : 1577-1234 / 1577-5678 입니다.



어린이 기자 : 일하면서 힘든 점은 없나요?


기홍권 역장님 : 지하철을 이용하는 승객이 많다보니 가끔씩 항의 전화를 하거나 화를 내는 분이 있습니다. 저희도 최선을 다해 도움을 주려고 노력하는데, 일이 너무 바쁘다보면 실수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럴 때 너그럽게 서로 배려하는 마음으로 이해해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우리가 편리하게 이용하는 지하철, 정말 수많은 사람이 이용하고 있는데요. 교통약자도 편리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모습을 알 수 있었습니다.



특히 원스톱 케어 서비스라는 것이 있는 줄 몰랐는데 알게 되어 더욱 좋았습니다.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서로 배려하면서 더욱 좋은 환경을 만들어 나가야 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J 강이안

    원스톱 캐어 서비스
    이름이 참 특이하네요^

    2014.12.12 19:08 [ ADDR : EDIT/ DEL : REPLY ]
  2. 두분과 인터뷰하고 대단하네요. 열정이 담긴기사와 줗은 정보 감사합니다. ^^

    2014.12.13 11: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김유진

    원스톱케어서비스, 처음 들어봤어요!
    요즈음에는 장애인들을 위한 복지가 더욱 좋아지고 많아진 것 같아요.

    2014.12.13 22:43 [ ADDR : EDIT/ DEL : REPLY ]
  4. 장민서

    인터뷰도 직접 하시고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4.12.14 10:36 [ ADDR : EDIT/ DEL : REPLY ]
  5. 엘레베이터를 일반인이 이용하면 안될 것 같아요

    2014.12.14 17:09 [ ADDR : EDIT/ DEL : REPLY ]
  6. 인터뷰가 참 어렵고 쉽게 이루어지지 않던데 알찬 기사 적어주셔서 고맙습니다

    2014.12.20 14:35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준석

    휠체어 리프트를 볼 때마다 왜 전 타고 싶은 생각이 들죠?? ㅎㅎ 멋진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4.12.20 23:25 [ ADDR : EDIT/ DEL : REPLY ]
  8. 앨리스심

    인터뷰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7.30 23:2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