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릴 적 타던 네발ㅇㅇㅇ, 아빠와 함께 연습하던 두발ㅇㅇㅇ 

눈치 채셨나요?? 

제가 이번에 취재할 아이템은 바로 자전거입니다! 한국에서도 자주 볼 수 있지만, 일본에서 자전거는 빼놓을 수 없는 필수 교통수단입니다.



▲ 슈퍼 앞 자전거 주차장


▲ 역 앞 자전거 주차장



제가 처음 일본에 와서 가장 놀랐던 것이 자전거 주차장이었는데요. 

역이나 마트 앞은 자전거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 자동차 주차장보다 자전거 주차장이 더 넓고 이용률 또한 높습니다.



▲ JR노선요금표


▲ 지하철 노선요금표



일본인들이 자전거가 단순히 좋아서 즐겨 타는 것일까요?

일본인들이 자전거를 타는 이유 중 첫 번째는 비싼 교통비인데요. 일본은 한국과 비교해 교통비가 굉장히 비쌉니다. 일본 지역마다 교통비는 제각기 다르지만 제가 사는 고베는 가장 비싼 지하철은 가까운 거리에도 2,000원 정도 나옵니다. 제일 저렴한 JR도 한 정거장 거리에 1,200원, 다섯 정거장이 넘어가면 2,000원 정도입니다.


또한, 일본은 환승의 개념이 없어 환승을 할 때면 돈이 2배로 들곤 하는데요. 이런 이유로 일본인은 자전거를 이용해 움직이곤 합니다.



▲ 무인주차장 비용



두 번째 이유로는 높은 자동차유지비용입니다.

자가용을 이용하여 어느 곳이든 갈 수 있지만, 그에 따른 주차비용을 지불해야하기 때문에 한 달에 주차유지비만 약 30만 원 정도 듭니다. 일본인들이 검소하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물가가 너무 비싸 검소해질 수밖에 없다고 생각됩니다.



▲ 맨션 옆 무인주차장



여기서 주차장 관련 이야기를 덧붙이자면, 

일본에는 무인으로 운영하는 주차장이 많은데요. 이것 또한 많은 이유를 들 수 있습니다! 한국 같은 경우에는 자동차 주차장에 관리인들이 고용되어 있지만, 일본은 한국보다 인건비가 2~3배 정도 비싸기 때문에 그 인건비보다는 무인기계를 설치하는 편이 더 낫다고 생각하여 무인주차장을 만드는 것입니다.


또한, 한국의 주차장은 게이트 형 주차장이 대부분인데요.

일본은 플랩 형 주차장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플랩 형 주차장이란 주차 시 플랩을 올렸다가 출차할 때 요금 정산을 해야 플랩이 내려가는 형태로, 주차 면 한 칸 한 칸을 제어하는 장비인 플랩을 이용한 주차장입니다. 이 플랩 형 주차장을 사용하는 이유는 토지이용의 효율성 때문인데요. 일본의 토지가격이 한국보다 비싸다 보니, 입·출차 공간을 많이 차지하고 주차공간은 적은 게이트 형 주차장보다 플랩 형 주차장을 많이 선호합니다. 



▲ 오토바이 주차장



일본에서는 자전거뿐 만 아니라 오토바이의 이용률도 굉장히 높은 데요!

회사 출근을 위해 정장을 입고 오토바이를 타는 사람뿐만 아니라 오토바이를 타는 여성들의 모습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베트남이나 오토바이를 주로 이용하는 국가에 비해서는 적지만 한국과 비교한다면 일본의 오토바이 이용률도 굉장히 높은 편입니다. 


물론 오토바이 이용률이 높은 이유도 교통비가 비싸기 때문입니다. 오토바이 또한 유지비가 들기는 하지만 자전거보다 더 먼 곳을 가기 편하고, 교통비보다 오토바이 주유비가 더 저렴해 오토바이를 타는 것이 더 이득이라고 생각합니다.



▲ 자전거 전용 도로



일본에서는 ‘자전거 방범 등록제’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는데요. 자전거 방범 등록제란 자전거의 기본적인 특징과 자전거 주인의 정보를 등록하는 제도입니다. 이미 한국에서도 2009년부터 각 지방 자치단체마다 자전거 등록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자전거를 등록하는 이유는 도난 방지를 위해서인데요!

불시에 경찰이 자전거 정보를 확인하거나 검문하는 경우가 있으니 일본에서 자전거를 이용한다면 자전거 등록을 꼭 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대부분 자전거를 구입한 점포에서 등록을 대행해주지만, 개인 간의 거래나 대행을 해주지 않는 경우, 경찰서를 직접 찾아가 영수증 등의 구입증명서와 500엔을 내고 등록을 해야 합니다. 

한국도 지방자치단체마다 자전거 등록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시행하고 있지 않은 곳이 더 많다고 합니다. 자전거 도난방지를 위해 더 많은 곳에서 자전거 등록제를 시행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저도 두 달 가까이 일본에서 생활하면서 자전거를 타는 것이 생활화되었는데요. 많은 일본인들이 자전거를 타고 다니는 것이 일본 특유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 자전거 전용 횡단보도



현재 한국에서도 정책에 따라 자전거 도로나 자전거 주차장이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자전거의 이용을 독려하는 것도 좋지만, 그에 따른 시설들을 갖춰 사람들이 자전거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고 자전거 이용률 또한 증가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다음 기사에도 알찬 소식과 정보를 전해드리려고 노력하겠습니다.

이상으로 국토교통부 글로벌 기자단 박해주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좋은정보잘봤습니다^^

    2015.06.03 15:16 [ ADDR : EDIT/ DEL : REPLY ]
  3. 왜 일본이 자전거를 많이 타는지, 탈수밖에 없는지 잘 알게 되었네요~일본에도 창원에 있는 누비자 있으면 잠 좋겠네요~^^

    2015.06.03 15:43 [ ADDR : EDIT/ DEL : REPLY ]
  4. 일본의 자전거문화를 아주 자세하게 잘 설명해주어 이해가 잘되네요!
    우리가 본받을 만한것은 도입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2015.06.03 15:47 [ ADDR : EDIT/ DEL : REPLY ]
  5. 좋은 정보 잘 읽었습니다. 한국에서는 아직도 자전거에 대한 편의시설이 없는것 같은데 일본에서는 자전거 도로나 주차시설, 등록제같은 제반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는것 같네요. 이러한 좋은 정보글을 통해 좋은정보가 공유되면 우리나라도 서서히 바뀌어 가겠지요?

    2015.06.06 23:21 [ ADDR : EDIT/ DEL : REPLY ]
  6. 리아

    일본의 자전거 사랑 유명하죠~
    일본에서 자전거를 직구한 적도 있을 정도인,,^^
    기사 잘 봤습니다!

    2015.06.11 10:28 [ ADDR : EDIT/ DEL : REPLY ]
  7. 앨리스심

    맞아요... 고모가 일본에 사시는데...
    고모가 카이끼(조카)를 항상 뒤에 태우고 다녀요. 그래서 "카이키는 정말 좋겠다 "하고 생각했거든요.
    우리나라도 자전거를 많이 타면 환경오염이 덜하고 좋을텐데...하고 생각했는데, 우리나라는 서울이 평지가 아니라 비탈이 너무 심해서 인라인 타기도 힘들어요 ㅠ.ㅠ

    2015.06.13 18:00 [ ADDR : EDIT/ DEL : REPLY ]
  8. sysea47

    일본에 많이 가 봤지만 이렇게 자전거가 유명한 줄은 미처 몰랐네요~
    다음에 일본 갈 때에는 자전거를 타야겠네요~^^

    2015.06.14 11:04 [ ADDR : EDIT/ DEL : REPLY ]
  9. 좋은 글 잘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2015.06.17 09: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좋은 글 잘보았습니다!!!

    2015.06.19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좋은 글 잘봤습니다.

    2015.06.19 17:31 [ ADDR : EDIT/ DEL : REPLY ]
  12. urbanpark

    일본 가면 자전거를 꼭 빌려서 타봐야겠네요!

    2015.06.19 23:54 [ ADDR : EDIT/ DEL : REPLY ]
  13. 조유진

    역주변에 주차되어있는 자전거들 우리나라와 정말 많이 비교 되는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도 저런점은 배웠으면 좋겠어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7.03 15:20 [ ADDR : EDIT/ DEL : REPLY ]
  14. Seoul

    다섯정거장 정도에 2000원이면 우리나라의 거의 두배네요

    2015.07.05 19:12 [ ADDR : EDIT/ DEL : REPLY ]
  15. 잘읽었습니다

    2015.07.08 13:47 [ ADDR : EDIT/ DEL : REPLY ]
  16. 유혜민

    와 역시 자전거는 이런저런 곳에서 시민의 발이 되어주네요~

    2015.07.09 23:25 [ ADDR : EDIT/ DEL : REPLY ]
  17. 별빛페넥여우

    일본인들이 왜 자전거를 많이 타는 아유를 알게 되었습니다

    2015.07.30 23:31 [ ADDR : EDIT/ DEL : REPLY ]
  18. 좋은 글이랑 정보 잘 받았습니다!! 자전거 문화가 우리나라보다 많이 발전해있네요.

    2015.08.13 22:54 [ ADDR : EDIT/ DEL : REPLY ]
  19. 좋은정보감사합니다!!

    2015.08.13 23:05 [ ADDR : EDIT/ DEL : REPLY ]
  20. 해리포터

    거리에 쓰레기하나 없네요
    일본한테 배워야 할 건 배워야 겠어요

    2015.08.26 15:46 [ ADDR : EDIT/ DEL : REPLY ]
  21. 너구리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12.13 11:11 [ ADDR : EDIT/ DEL : REPLY ]


프라하에는 2층 전철이 있다? 없다?
전 세계의 재미있는 교통편들

여러분, 외출을 할 때 어떤 교통수단을 이용하시나요? ^^. 저 같은 경우에는 대부분 지하철을 이용하는데요, 그 이유는 뭐니뭐니 해도 정확성이랍니다. 가끔 연착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지하철은 정확한 시간에 정확하게 역에 도착하거든요 ^^. 이처럼 우리 실생활에서 대중교통은 떼어낼 수 없는 하나의 중요한 라이프 스타일로 자리를 잡게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우리나라가 아닌 다른 나라의 경우는 어떨까요? 그들은 어떤 교통수단이 대부분의 수송분담을 차지하고 있을지.. 궁금하지 않으세요? ^^ 오늘 제가 준비한 것은 바로 여행 시즌을 맞이한 해외 교통수단 특집이 되겠습니다. ^.^)/


네덜란드는 70%가 자전거를 타고 다닌다고?!!

▲ 양복을 입고 자전거를 타는것은 당연지사! 남자가 치마를 입고도 타는데요. 뭘... 이만큼 네덜란드는 자전거 문화가 사회 곳곳에 폭넓게 자리하고 있답니다.


▲ 어마어마 하지 않나요? 네덜란드에 있는 세계 최대 크기의 자전거 주차장이랍니다. 저기에 서있는 것이 모두 자전거라고 하니... 차보다 자전거 통행객이 많은 곳이 맞긴 맞나봐요.^^

히딩크 감독으로 인해 더욱 잘 알려진 튤립과 풍차의 나라 네덜란드. 그곳에 위치한 암스테르담이라는 도시의 주 교통수단은 자동차도 아닌, 지하철도 아니요 버스도 아니요 바로 자.전.거입니다. ^^).. 가까운 거리일 경우 암스테드담의 시민의 70%(평균 적인 자전거 수송분담률은 37%선)가 이용하는 교통수단인 자전거는 네덜란드 특유의 평평한 지형의 특성을 그대로 반영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네덜란드에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자전거 주차장도 그 자전거 이용률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것 같네요. 네덜란드는 운하가 발달하여 이외에도 수상택시(Canal bike)의 이용률도 높다고 합니다. ^^



메트로나 트램을 타는 사람이 전체의 80%를 차지하는 도시! 프라하!


▲ 프라하의 수송분담률 35%를 차지하는 트램(노면전차)의 모습 [출처 : 라종훈님의 블로그]

프라하 하면 여러분 어떤 생각이 가장 먼저 드는지 궁금하네요 ^^. 정말 한번쯤은 가보고 싶은 낭만적인 도시라는 것만큼은 틀림없는 사실인데요. 이 도시의 사람들은 전체 교통수단 중 트램이나 지하철을 이용하는 인구가 80%에 육박할 정도로 트램과 지하철을 사랑한다고 합니다. 프라하에 운영되는 트램의 운영 비용은 프라하 시에서 80%를 부담하고 나머지는 EU에서 부담을 하고 있다고 하네요 ^^. 특히 유럽국가들은 지하철과 트램이 유기적으로 연계되고 골목길 까지도 트램이 구석구석 돌아다닌다고 합니다.

               
▲ 지하철도 2층시대? 프라하의 신형 지하철 City Elefant! 프라하의 City Elefant라는 교통수단은 재미있는 점이 있습니다. 바로 2층이라는 것입니다. ^^ 우리나라의 일반적인 전동차가 1층이라는 것을 감안해 본다면 정말 흥미로운 부분이 아닐 수 없겠죠?!


버스의 도시 콜롬비아 보고타 !

                     ▲ 보고타의 유명한 BRT시스템 트란스 밀라니오

여러분 보고타를 아시나요? 콜롬비아의 보고타에서는 하루 75만명의 승객을 버스로 수송한다고 합니다. 정말 엄청나죠? 우리나라의 지하철 역과 같은 버스정류장에서 시민들이 버스를 이용할 수 있구요. 비용은 우리나라 돈으로 약 500원 가량으로 저렴하며 환승또한 가능하다고 합니다.

                     ▲ 지하철 정류장 같은 버스 정류장

서울의 버스 차선처럼 중앙에 버스 정류장이 위치한 형태를 띄고 있구요. 버스를 탈 때 돈을 넣는 방식이 아니라 우리나라 지하철 정류장처럼 정류장에 들어갈 때 돈을 내고 버스를 탈때는 그냥 탄다고 하네요. 버스를 지하철처럼 운영하는 곳은 남미에 많이 있는데요. 보고타 뿐만 아니라 브라질의 꾸리찌바에서도 이와 같은 모습을 찾을 수 있다고 합니다. ^^ 지하철과 같은 SOC는 초기 설치 비용이 많이 드는데요. 남미의 여러 국가는 이런 설치 비용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 지하철이 아닌 버스로 교통 네트워크 체계를 이룩했다고 합니다.

오늘 누리IN이 준비한 컨텐츠는 여기까지입니다! 어떤가요 즐겁게 보셨는지 모르겠습니다. ^^ 무더운 여름철 여행길에 오르시기 전 교통안전 준수는 물론이고 무엇보다! 건강! 꼭 건강을 챙기시기 바랍니다.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는 말 이 있듯이, 몸 상태가 온전해야 뭘 봐도 눈에 들어오겠죠? ^^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