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기획본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2.03 [공간정보] 국내 공간정보 SW산업 적극 육성

- 국회서 2월4일 [테스트베드 운영성과 보고회] 개최

- 공간정보 SW 인증기관 설립방안 및 품질인증 기준 제안


국토교통부는 새누리당 전략기획본부와 공동으로 공간정보 소프트웨어(SW) 산업 육성을 위한 테스트베드(Test-Bed)* 운영 성과보고회2월 4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개최합니다.  


* 테스트베드: 어떤 것을 세상에 내놓기 전에 그것이 성공할 수 있을 것인지 사전에 알아보기 위해 시험적으로 적용해보는 소규모 영역을 의미함


이번 성과보고회에는 관련 부처 및 지자체, 공간정보 SW업체 등 1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며, 국내 중소업체들*이 개발한 공간정보SW에 대한 평가결과 공유와, 앞으로 공간정보 SW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방향을 제시하고 업체가 정부에 바라는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입니다. 


국토교통부는 공간정보 SW산업 육성을 위해 한국토지정보시스템(KLIS)의 실제 운영환경과 동일하게 테스트베드를 구축(‘13.8~12월)하여 참가업체에게 무상 제공하였으며, 참가업체 및 전문가 협의체*의 의견을 수렴하여 국내 공간정보SW를 검증할 수 있는 세부 평가기준도 마련하였다.


전문가 협의체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대한지적공사 공간정보연구원, 국토연구원(KRIHS), 공간정보산업진흥원(SpaceN), 한국소프트웨어전문기업협회, 한국정보화진흥원(NIA),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이번 테스트베드에서는 한국토지정보시스템의 기존 외국산 SW(Oracle과 ArcSDE 엔진)을 대체할 수 있는 국산 SW 개발역량을 평가하였습니다. 


참가 업체 중 합격기준인 80점 이상을 통과한 업체는 유비스티, 지노시스템, 지오투정보기술, 티베로 등 4개社입니다. 


국토교통부는 올 하반기에 공간정보 SW의 품질인증기관 설립을 추진할 계획에 있으며, 이번 테스트베드 운영 성과물은 품질인증 세부기준으로 활용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국토교통부는 한국토지정보시스템에서 사용되는 SW의 표준모델 개발 사업을 상반기에 추진할 계획입니다. 


표준모델을 사용한 공간정보 SW는 품질인증 후 내년부터 교체를 희망하는 지자체에 설치하여 한국토지정보시스템의 운영 환경을 단계적으로 국산화 할 계획이고, 개발된 표준 모델은 기술사양서 및 세부내용을 공개하여 후발 중소기업들도 공간정보 SW를 개발할 수 있도록 동등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내 공간정보 SW 산업 활성화와 더불어 축적된 공간정보 SW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