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정보 창의인재 육성사업 성공적 안착



국토교통부는 2014년에 공간정보산업을 이끌어나갈 핵심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특성화대학원 11개*와 특성화고등학교 3개**를 선정하였고, 장학금 및 학교지원금 등을 집중 투자하여 '14년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였다고 밝혔습니다.


* (공간정보 융복합 특성화대학원) 강원대, 강릉원주대, 경북대, 남서울대, 동의대, 부경대, 서울시립대, 세종대, 안양대, 이화여대, 충남대


** (공간정보 특성화고등학교) 서울디지텍고, 인천기계공업고, 울산경영정보고 



「공간정보 융복합 핵심인재 양성사업」은 특성화대학원 11개를 지정하고 공간정보 융복합 산업에 필요한 공간정보기술과 창의력을 겸비한 핵심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장학생 25명을 선발하여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장학생 관리를 위하여 매년 실적평가를 실시하고 있는데 최근 실시된 제1차 평가에서는 평가대상 12명이 연구계획서에 따른 충실한 연구수행과 각종 학술대회 참석 및 발표 등을 통하여 연구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어 모두 우수한 평가를 받았습니다. 


* 평가대상은 연구개시 후 10개월 정도 연구가 진행된 ‘14년 1학기 입학 장학생



「공간정보 특성화고등학교 육성사업」은 기존의 대졸 청년취업층의 공간정보 DB분야에 대한 취업기피가 심화되고 있는 실정에서 공간정보산업의 구조적인 기능인력 부족현상을 해소하고, DB구축 및 SW 기술교육 중심의 전문기능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사업입니다.



'14. 8월 서울디지텍고, 인천기계공업고, 울산경영정보고를 특성화고등학교로 선정한 후 학과 개편 및 특성화 교육 운영체계 구축, 특성화 실험·실습시설의 확보 등 특성화 교육환경 조성에 역점을 두어 사업을 추진했습니다.



특히, 정규 교육과정과 교재를 개발하고 공간정보 담당교사를 대상으로 체계적인 연수프로그램을 제공하였으며, 공간정보 개념이 부족한 특성화고 교사, 학부모 및 학생에게 홍보와 교육활동을 함으로써 공간정보에 대한 이해도 증진을 위해 힘썼다고 밝혔습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새롭게 기획된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사업은 1년간 계획에 따라 잘 안착되었다" 며, 국토교통부는 앞으로도 공간정보 산업 및 시장의 요구와 기대를 반영하여 이에 부합하는 인재를 지속적으로 양성할 것이고, 이러한 내실 있게 길러진 창의인재들은 미래 공간정보산업 진흥과 발전에 일익을 담당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150205(조간)_공간정보_창의인재_육성사업_성공적_안착(공간정보진흥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공간 빅데이터 체계 구축,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계획도 확정


정부는 공간정보 융복합 산업 활성화 및 정부 3.0을 지원하기 위해 2013년 수립한 제5차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2013 ~ 2017)의 세부 추진을 위하여


2014년 국가공간정보정책 시행계획, 공간 빅데이터 체계 구축계획, 국가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계획 등 3개의 계획을 수립하였습니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3개 계획을 최종 확정하기 위하여 1.24일(금)에 국가공간정보위원회(위원장 : 국토교통부 장관)를 개최합니다. 



◆ ’14년 국가공간정보정책 시행계획 ☞ 385개 공간정보 사업 확정


금번 확정된 2014년도 국가공간정보정책 시행계획*에 따르면, 정부는 금년도 중앙ㆍ지자체가 시행하는 385개 공간정보 사업에 2,946억원을 투자할 계획입니다. 


   * 국가공간정보에 관한 법률 제7조에 따라 매년 수립하는 법정계획으로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에 근거한 각 기관별 당해연도 시행계획으로 구성


세부적인 투자 내역을 보면, 공간정보 융복합 산업의 발전과 3차원 및 실내공간정보 등의 고품질 공간정보 구축분야에 가장 많은 예산(2,479억)을 투자하며 부동산 행정정보 일원화 등 공간정보 활용 확산사업(238억), 공간정보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국가 공간정보 기반조성 사업(222억) 순으로 투자합니다. 


아울러, 2014년도 공간정보 사업에는 공간 빅데이터 체계 구축,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 등 금번 위원회에서 심의․확정된 2건의 사업도 포함되는데,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공간 빅데이터 체계 구축 ☞ 과학행정 구현 및 국민 맞춤형 서비스 제공



공간 빅데이터 체계는 빅데이터로부터 신속하고 정확하게 의미있는 분석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지리정보체계(GIS) 기반의 공간분석 기법을 활용하는 체계를 말합니다. 


<공간빅데이터체계 개념도>



공간 빅데이터 체계 구축사업은 공간정보와 행정정보, SNS 등의 민간정보를 융복합한 공간 빅데이터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하기 위한 체계*를 마련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며, 2016년까지 단계적으로 추진됩니다. 


총 588종의 공간정보, 행정정보, 민간정보*로부터 의미있는 정보를 추출하여, 공간정보 기반의 융합 DB 80종(‘14년 : 15종, ’15년 : 40종, ‘16년 : 25종)을 구축하고, 


   * (공간정보) 지형, 지적 등 기본공간정보와 문화재, 임상도 등 주제도(행정정보) 인구, 소득, 기상정보, 부동산가격, 교통량 등 대장정보(민간정보) SNS 동향, 주요 게시물, 검색정보 등



구축된 융합DB를 분석하여 부동산 수요패턴 분석, 맞춤형 철도관광상품 등 신규 서비스를 창출하기 위해 다양한 분석모델(총 51개, ’14년 : 14개, ‘15년 : 17개, ’16년 : 17개)도 개발합니다. 


아울러, 구축된 공간 빅데이터를 각 기관들이 정책수립 및 의사결정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공간빅데이터 활용지원센터를 설치하고, 공간빅데이터를 공간정보 오픈플랫폼(V-World)을 통해 민간에도 개방하는 등 활용을 적극 촉진합니다. 



공간정보 창의인재 ☞‘18년까지 공간정보 창의인재 2000명 양성



국가 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계획(‘14 ~’18)은, “창조경제와 정부3.0을 선도하는 공간정보 인재강국 실현”을 비전으로 하여 2018년까지 공간정보 창의인재 2천명을 양성한다는 것이 핵심입니다. 


   * ‘14년 : 255명, ’15년 : 425명, ‘16년 : 425명, ’17년 : 435명, ‘18년 : 460명



Ⅰ) 산업맞춤형 교육 강화, Ⅱ) 청소년 창의인재 양성, Ⅲ) 스마트 교육환경 조성을 주요과제로 설정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8대 세부추진과제를 도출하였으며,


. 산업맞춤형

교육 강화

-1. 공간정보 특성화고교 / 전문대 육성

-2. 공간정보 융복합 핵심인재 양성

-3. 취업예정자 고용연계 아카데미 운영

-4. 재직자 직무역량 아카데미 운영

. 청소년

창의인재 양성

-1. 초중고 공간정보 창의동아리 지원

-2. V-world를 활용한 초중고 디지털교육 지원

. 스마트

교육환경 조성

-1. 온라인교육 포탈 확대 개편

-2. 공간정보 교육 인증제도 마련



그간 석․박사 위주의 인재양성 사업이 산업현장에 필요한 인력을 적절하게 공급하는데 미흡하다는 지적에 따라, 공간정보 특성화고 육성*, 취업예정자 고용연계 아카데미 운영** 등의 과정을 신설하여 산업맞춤형으로 수립된 것이 특징입니다. 


   * ‘14년 4개교를 지정(학교당 연 1억원 지원), DB/SW 기능교육을 실시후 재학생의 산업체 현장실습, 인턴십을 지원하는 등 취업연계교육 실시

   ** 산학연관 협력으로 집중훈련과정 운영(25명 내외, 3-6개월 실무교육), 공간정보 산업체와 협약을 통해 고용 보장



이 밖에도, 금년도에는 민간의 공간정보 활용 확대를 위한 오픈플랫폼 인프라 고도화, 부동산 행정정보 일원화, 스마트 팜 맵 구축 등 국정과제 실현을 위한 부처간 협력사업, 국민의 생활․안전분야에 공간정보를 활용하기 위한 기술 개발 등 다양한 사업이 추진됩니다. 


금번 위원회를 통해 국가 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2013~2017)의 추진발판을 마련함으로써 공간정보 산업이 한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140124(조간) 공간정보정책 심의를 위한 국가공간정보위원회 개최(국토정보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