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700억불 목표 달성위해 수주 총력지원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금년 1분기 해외건설 수주액176억불 기록하여 올해 목표 700억불 달성을 향해 순항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이는 전년 동기(134억불) 대비 31% 증가한 수준이며, 역대 1분기 수주실적 기준으로도 두번째 최고치 기록입니다.

* (14.1월) 37.3억불 ⇒ (2월) 123.1억불 ⇒ (3월) 15.1억불

**최근 5년간 1/4분기 수주액(‘09년85,’10년281,‘11년131,’12년80,‘13년134억불)





금년 1분기 실적증가는 우리기업간 경쟁력을 갖춘 부문의 합작(컨소시엄 구성)을 통한 시너지효과와 그간 수주지원단 파견 등으로 인한 신시장 개척노력결실맺은 것으로 파악됩니다.

* 이라크 카르발라 정유공장 60.4억불(현대건설+GS건설+SK건설+현대Eng), 알제리 화력발전소 33.5억불(현대건설+현대ENG(2), GS+대림산업(1), 삼성물산(2))


(지역별) 139억불전체 수주액의 79%를 차지하였고, 반면 아시아 지역은 23억불로 전체의 13%를 점유하는데 그쳐 전통적 텃밭인 중동을 중심으로 수주가 호조를 보였습니다.

* 중동 79.1%(138.9억불), 아시아 13.1%(23억불), 중남미 6.2%(10.8억불)



중동 지역에서는 이라크 카르발라 정유공장(60.4억불), 알제리 복합화력발전소 5개소(33.5억불) 대규모 플랜트 공사 수주에 힘입어 지난해 동기(54억불) 대비하여 158% 증가하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이는 유망시장인 이라크, 알제리, 사우디 아라비아 등에 대한 우리 기업들간 합작을 통한 경쟁력 강화영업력 증대 등에 힘입은 것으로 분석됩니다.


아시아 지역베트남 빈탄4 석탄화력발전소(15억불, 두산중공업)수주했으나, 전년도에 대비하여 대규모 플랜트, 토목 공사 수주 감소하여 지난해 동기(74억불) 대비 31% 수준에 머물렀습니다.


중남미는 우리기업이 경쟁력을 갖춘 플랜트․토목 공종을 기반으로 신시장개척 노력을 강화한 결과, 칠레 BHP 복합화력 프로젝트(4.4억불, 삼성ENG) Chacao 교량건설사업(3.3억불, 현대건설) 등을 수주하여 전년도 동기(0.6억불) 대비 1,683%라는 놀라운 실적기록하고, 한편 시장 다변화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됩니다.




(단위: 억불, %)

구분

’65.1.1∼’14.3.31

’13.1.1∼’13.3.31

’14.1.1∼’14.3.31

누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6개 지역

6,276

100.0

134.3

100.0

175.5

100.0

중동

3,641

58.0

53.8

40.1

138.9

79.1

아시아

1,856

29.6

74.2

55.2

23.0

13.1

북미.태평양

218

3.5

2.0

1.5

0.2

0.1

유럽

108

1.7

1.3

1.0

0.4

0.2

아프리카

187

3.0

2.4

1.8

2.2

1.3

중남미

266

4.2

0.6

0.4

10.8

6.2



(공종별) 대형 정유공장 및 발전소 공사 등 플랜트 수주가 이어지며 플랜트 건설162억불전체의 92%를 차지하여, 플랜트 위주의 수주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으로 나타났습니다.

* 플랜트 162억불(92%), 토목 6.4억불(3.6%), 건축 3.9억불(2.2%) 順


이는 중동 산유국의 대형 플랜트 발주가 지속됨에 따라 세계적 수준의 EPC 경쟁력을 보유한 우리기업의 플랜트 수주 강세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 Engineering(실시설계) + Procurement(자재조달) + Construction(시공)





(단위: 억불, %)

구분

’65.1.1∼’14.3.31

’13.1.1∼’13.3.31

’14.1.1∼’14.3.31

누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6개 공종

6,276

100.0

134.3

100.0

175.5

100.0

토목

1,176

18.7

19.9

14.8

6.4

3.6

건축

1,308

20.8

9.6

7.1

3.9

2.2

플랜트

3,558

56.8

96.3

71.8

162.0

92.3

전기

122

1.9

0.9

0.7

0

0

통신

29

0.5

2.3

1.7

0.1

0.1

용역

83

1.3

5.3

3.9

3.1

1.8



(수주지원계획) 국토교통부는 금년도 수주 목표 700억불 달성을 위해 기존 시장에서는 그동안 입증받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메가프로젝트를 수주할 수 있도록 타겟형 수주지원을 계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신규 진출국가에 대해서는 국가간 협력기반을 공고히 하여 진출 시장 및 공종이 다변화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수주지원 활동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전통적 수주강세지역인 중동지역에는 지난 1월 쿠웨이트, 알제리에 수주지원단(1차관)을 파견한데 이어, 2020두바이엑스포, 2022카타르 월드컵대규모 국가행사가 예정되어있는 UAE, 카타르*수주지원단 파견(하반기, 장․차관급)을 추진하고, 쿠웨이트 등 대규모 플랜트 공사(중질유개발사업, 50억불 규모)가 예정되어 있는 국가와는 건설협력위원회(하반기) 등을 통해 수주지원 해나갈 예정입니다.

* 원유 처리시설(UAE, 15억불), 도하 메트로 지상구간(카타르, 6.4억불) 공사 등


아시아의 경우 지난 3월초 미얀마, 말레이시아의 메가프로젝트(말레이시아-싱가포르 고속철도 120억불 등) 수주를 위한 수주지원단(장관) 파견하였으며,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중국 등에 대해서도 주택․건축․도시 분야 협력을 공고히 하여(하반기), 1분기의 감소세를 만회하고자 계획하고 있습니다.


그 밖에 지난 3.24일 에콰도르에서 인프라 및 주택도시분야 협력 MOU를 체결하여 중남미 진출 기반을 구축하였으며, 중남미(콜롬비아・페루), 아프리카(코트디부아르・적도기니) 등에 수주지원단을 파견(하반기)하여 개발단계에 따른 상수도공급, 홍수방어, 교통인프라 구축 등 다양한 분야의 프로젝트를 발굴․수주 지원함으로써 1분기 높은 수주증가율(1,683%)의 기세를 이어갈 계획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정부차원에서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폭넓은 지원방안을 강구함으로써 우리 기업들의 수주기회를 확대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우리 기업들이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수익성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면서 “지난 2월 개소한 해외설정책지원센터를 활용하여 주요 지역별 진출전략 해외진출 리스크 정보를 제공하고, 마스터플랜 수립지원도 강화해 나가는 등 해외건설 수익성 제고를 위한 정부지원을 계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하였다. 




140401(조간) '14년 1분기 해외건설 수주 현황(해외건설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4년연속 6~7백억불 수준 수주, 14년은 내실있는 성장 지원 추진


2013년 해외건설 수주액이 652억불로 집계되어 전년 대비 3억불 증가(0.5%)하였으며, ‘10년에 이어 역대 2위를 기록하였습니다. 


    * 수주액(억불) : (‘07) 398 → (’08) 476 → (‘09) 491 → (’10) 716 → (‘11) 591 → (‘12) 649→ (‘13) 652



금년도 수주목표였던 700억불에는 미달*하였으나, 미국․유럽 등 선진국의 경제위기로 세계 경제 및 국내 경제가 동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전년 이상 수주실적을 달성한 것이며, ‘10년 이후 연간 수주규모가 600~700억불 수준에서 박스권을 보이며 안정화되는 모습으로서 긍정적으로 평가할 수 있습니다.


* (미달사유) 태국 물사업(53억불) 등 주요 프로젝트 최종 계약체결 지연, 중동 대형 플랜트 발주 지연, 기업들의 수익성 위주로의 수주전략 전환 등





(13년 수주분석) 금년에는 총 449개사가 104개국에서 679건의 공사를 수주하여 수주금액 뿐 아니라 진출기업, 국가, 건수가 모두 전년 대비 증가하였습니다.


    * (‘12년) 649억불, 409개사, 95개국, 617건



ㅇ 지역별로는 아시아가 275.7억불(42%)로 1위를 차지하였으며, 중동 261.4억불(40%), 태평양․북미 63.6억불(10%) 순으로 중동 위주의 수주구조가 다변화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 아시아 275.7억불(42.3%), 중동 261.4억불(40.1%), 태평양․북미 63.6억불(9.7%) 順



특히, 아시아는 업계의 수주다변화 노력 및 대형 플랜트 공사* 수주 영향으로 전년(194억불) 대비 42% 증가하면서 최초로 연간 200억불 수주를 돌파하였으며, ’01년 이후 지역별 1위였던 중동 수주액을 상회하였습니다. 


    * 투르크메니스탄 석유화학단지 조성 프로젝트(21억불, 현대건설+현대ENG), 베트남 NSRP 정유 프로젝트(21억불, SK건설+GS건설) 등 


구분

19652013.12.31

12.1.1∼’12.12.31

13.1.1∼’13.12.31

누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6개 지역

6,101

100.0

648.8

100.0

652.1

100.0

중동

3,503

57.4

368.8

56.9

261.4

40.1

아시아

1,833

30.0

194.3

29.9

275.7

42.3

북미.태평양

218

3.6

2.3

0.4

63.6

9.7

유럽

108

1.8

5.3

0.8

7.3

1.1

아프리카

184

3.0

16.2

2.5

10.8

1.7

중남미

255

4.2

61.9

9.5

33.3

5.1



공종별로는 플랜트 건설이 396.5억불로 전체의 60.7%를 차지하였으며, 대규모 토목 공사 수주의 영향으로 토목 공종 수주*가 181.3억불로 전년(88억불) 대비 108% 증가하였습니다. 


    * 플랜트 396.5억불(60.7%), 토목 181.3억불(27.8%), 건축 54.5억불(8.4%) 順

    * 로이힐 철광석 프로젝트(58.5억불, 삼성물산), 리야드 메트로(22.2억불, 삼성물산)



(단위: 억불, %)

구분

19652013.12.31

12.1.1~’12.12.31

13.1.1~’13.12.31

누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기간금액

비중

6개 공종

6,101

100.0

648.8

100.0

652.1

100.0

토목

1,170

19.2

88.0

13.6

181.3

27.8

건축

1,304

21.4

143.2

22.1

54.5

8.4

플랜트

3,396

55.6

395.5

60.9

396.5

60.7

전기

122

2.0

13.2

2.0

7.6

1.2

통신

29

0.5

0.7

0.1

2.4

0.4

용역

80

1.3

8.2

1.3

9.8

1.5



(14년 해외건설 수주 전망) 2014년에도 해외건설시장이 안정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우리 기업들은 중동․아시아 중심으로 수주확대 기조를 유지하며 700억불 이상을 수주할 것으로 전망하였습니다.  


    * 개방된 세계건설시장(Global Insight, 매출액, 백억불): 73(’13)→80(’14)→88(’15)


특히, 중동지역은 '13년 보류되었던 대형 석유화학 플랜트 발주가 본격화되면서 우리기업 수주가 금년보다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 (쿠웨이트) 신규 정유공장 140억불, 클린퓨얼 프로젝트 120억불 등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베트남․태국․말레이시아 등의 인프라 확대와 중앙아시아*의 석유화학 및 정유공장 설비투자 확대가 전망됩니다.   


    * (카자흐) 석유·가스화학 산업 '11년~'14년간 200억불 투자계획, (우즈벡) '14년중 발전 및 석유가스화학 부문에 약 75억불 투자 예정 등


 이와 관련, 해외건설협회(회장 최재덕)가 상위 10개기업 수주목표*, 계약예정 공사 규모** 등을 바탕으로 2014년 전망을 자체 분석한 결과에서도 720억불 규모 수주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었습니다.  


* 영업손실을 기록한 일부 기업은 다소 축소하였으나, 대부분은 해외사업비중을 늘리는 추세로서 올해와 비슷하거나 소폭 상향한 수주 목표 설정 

** 현재 입찰 참여 후 계약이 유력한 것으로 파악된 공사 물량이 300억불 이상



국토교통부는 최근 해외건설 프로젝트가 대형화되는 추세를 보임에 따라 주요 프로젝트에 대해 범정부적 차원에서 적극적인 수주지원을 추진하고, 금년중 제기된 수익성 문제제기에 대응하여 기업의 사업리스크관리 지원, 중소기업 진출 확대, 투자개발사업 진출 활성화 등을 통해 해외건설 산업이 내실있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 (예) 정책지원센터를 신설하여 진출시장 리스크정보 제공, 기업 스스로 사업리스크를 분석할 수 있는 리스크관리시스템 개선, 정책금융 중심으로 개편된 GIF를 통한 투자 및 해외건설․플랜트 정책금융 지원센터(수은) 신설 등 



131231(조간) 2013년 해외건설 652억불 수주...역대 2위 기록(해외건설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