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9기 어린이기자단/제9기 어린이기자단

도심 속 수원광교박물관

by 국토교통부 2021. 10. 19.

우리 동네에서 가장 유명하다고 생각하는 수원광교박물관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저의 기사를 보시고 수원광교박물관에 직접 방문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먼저, 수원광교박물관은 광교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광교 역사문화실’과 수원시에 많은 유물을 기증해주신 분들의 유물이 전시되어 있는 ‘소강 민관식실’, ‘사운 이종학실’, 어린이들이 상설 전시된 유물을 다양한 방식으로 체험할 수 있는 ‘어린이체험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아쉽게도 코로나19 때문에 어린이체험실은 이용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처음으로 이곳에 들어서면 광교 역사문화실이 보입니다. 광교 역사문화실에는 광교신도시 조성에 따라 출토된 발굴유물들과 도시변천자료가 전시되어 있고, 개발로 훼손되는 어메니티 자원이 보존되어 있습니다.광교 역사문화실은 광교신도시가 선조의 숨결이 담긴 정취 있는 마을에서 역사문화도시, 자연과 인간이 함께하는 환경생태도시로 새롭게 조성되어 희망과 기대가 공존하는 곳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음으로는 계단을 타고 올라가서 2층에 위치해 있는 소강실을 소개해보겠습니다.
소강실은 국회의원, 문교부장관, 대한체육회장 등을 역임한 소강 민관식(1918~2006)이 기증한 정치, 사회, 문화, 체육의 다방면에 걸친 각종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민관식의 기증자료들은 한 개인의 생애사를 넘어 한국 현대사를 살필 수 있는 생생한 사료로서 무한한 가치와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태릉선수촌을 모르는 사람은 없겠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수라면 누구나 거쳐가는 곳 태릉선수촌, 태릉선수촌은 “과학적 훈련 없이는 한국 스포츠 장래가 없다”고 주장한 대한체육회 회장 민관식에 의해 건립이 본격 추진되어 1965년 11월 본관과 선수숙소 건설을 시작으로 1966년 6월 완공했습니다. 이후 대한민국 최초 실내수영장(1970), 야외 스케이트장(1971), 체력훈련장(1978) 등이 만들어져 국가대표 선수들의 체계적 훈련기관 역할을 해왔다고 합니다. 태릉선수촌은 대한민국이 스포츠 강국으로 도약할 수 있었던 기반이 되었습니다.

소강 민관식 (1918~2006)

마지막으로 사운실을 소개해 보겠습니다.
우리 역사를 지키기 위한 자료수집과 연구에 평생을 바친 역사학자 사운 이종학(1927~2002)이 기증한 조선 시대 고서, 고문서, 고지도와 금강산 및 독도 관련 자료, 일제강점기 자료, 고향인 수원 관련 자료 등을 통해 그가 우리에게 남기고자 한 메시지가 무엇인지 되돌아볼 수 있었습니다.

참고자료
[10.25 독도의 날] 수원광교박물관 네이버블로그 

사운 이종학 (1927~2002)

조선 부동산 움직이다

수원광교박물관 테마전 <조선 부동산 움직이다>는 사운 이종학의 기증 자료 중 조선시대 고문서, 관습조사자료를 통해 조선시대 부동산 거래 와 공증 절차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과거에도 소유권을 지키기 위해 개인과 사회가 어떠한 노력을 했는지 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조선시대 거래되던 부동산


논밭, 가옥과 그에 부속된 공터, 산지 및 묘지, 염전, 어장 등

조선시대 부동산 거래의 종류

-영매: 매도인이 영구적으로 소유권을 매도하는 거래
-상속: 부모가 돌아가신 후 자손들이 부모의 재산을 나누어 가지는 거래
-증여: 주로 자손에게 혼례, 급제 등의 경사로 대가 없이 소유권을 이전하는 거래
-상환: 비슷한 가치의 부동산을 서로 바꾸는 거래
-환퇴: 매수인에게 기한부로 소유권이 이전되었다가 매도인에게 다시 반환되는 거래
-전당: 부동산을 맡기고 기한을 정하여 돈을 빌리되, 못 지키면 처분토록 하는 거래
-전세: 집을 빌리고 그 대가를 주었다 돌려받는 거래
-소작: 경작지를 빌리고 그 대가로 생산물을 나누어 갖거나 임대료를 지급하는 거래


수원광교박물관에서 여러 가지 유물, 기증자료들을 살펴보면서 광교의 역사를 한 번에 알아볼 수 있었습니다. 다른 많은 분들도 수원광교박물관을 방문해 광교의 역사를 알아보고 느낄 수 있는 시간을 가지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제9기 국토교통부 어린이기자단 / 우정원

 

댓글0